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시즌 21호 홈런-100타점!
입력 2013.09.15 (21:36) 수정 2013.09.15 (21:5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프로야구 신시내티의 추신수가 시즌 21번째 홈런포를 쏘아올렸습니다.

50타점과 100득점도 함께 기록했습니다.

해외스포츠, 송재혁 기자입니다.

<리포트>

2대 0으로 앞선 2회.

추신수의 방망이가 매섭게 돌아가더니 전광판을 맞추는 홈런으로 이어집니다.

시즌 21호, 두 점짜리 홈런이었습니다.

1회 첫 타석에선 2루타를 치는 등 3타수 2안타 3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습니다.

시즌 50타점과 100득점 고지도 넘어섰습니다.

손흥민의 결정적인 슛이 골대를 살짝 빗나갑니다.

골대를 맞고 나온 공을 구자철이 밀어넣었지만 역시 골문을 외면합니다.

시즌 첫 맞대결에서 두 분데스리거는 이처럼 아쉽게 득점 기회를 날렸습니다.

경기에선 레버쿠젠이 두 골을 넣은 키슬링의 활약으로 3대 1로 승리했습니다.

바르셀로나 해결사 메시의 진가가 다시 한번 드러났습니다.

네이마르의 패스를 팀의 두번째 골로 연결한데 이어, 동점으로 끝날 것 같던 후반 추가시간, 극적인 결승골을 도우며 이름값을 해냈습니다.

스트리커의 두번째 샷이 깃대를 때리더니 그대로 홀컵으로 빨려들어 이글이 됐습니다.

KBS 뉴스 송재혁입니다.
  • 추신수, 시즌 21호 홈런-100타점!
    • 입력 2013-09-15 21:38:18
    • 수정2013-09-15 21:58:37
    뉴스 9
<앵커 멘트>

미국프로야구 신시내티의 추신수가 시즌 21번째 홈런포를 쏘아올렸습니다.

50타점과 100득점도 함께 기록했습니다.

해외스포츠, 송재혁 기자입니다.

<리포트>

2대 0으로 앞선 2회.

추신수의 방망이가 매섭게 돌아가더니 전광판을 맞추는 홈런으로 이어집니다.

시즌 21호, 두 점짜리 홈런이었습니다.

1회 첫 타석에선 2루타를 치는 등 3타수 2안타 3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습니다.

시즌 50타점과 100득점 고지도 넘어섰습니다.

손흥민의 결정적인 슛이 골대를 살짝 빗나갑니다.

골대를 맞고 나온 공을 구자철이 밀어넣었지만 역시 골문을 외면합니다.

시즌 첫 맞대결에서 두 분데스리거는 이처럼 아쉽게 득점 기회를 날렸습니다.

경기에선 레버쿠젠이 두 골을 넣은 키슬링의 활약으로 3대 1로 승리했습니다.

바르셀로나 해결사 메시의 진가가 다시 한번 드러났습니다.

네이마르의 패스를 팀의 두번째 골로 연결한데 이어, 동점으로 끝날 것 같던 후반 추가시간, 극적인 결승골을 도우며 이름값을 해냈습니다.

스트리커의 두번째 샷이 깃대를 때리더니 그대로 홀컵으로 빨려들어 이글이 됐습니다.

KBS 뉴스 송재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