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통근 여객기, 폭발물 협박에 비상착륙
입력 2013.09.25 (07:55) 수정 2013.09.25 (08:49) 국제
미국에서 여객기가 폭발물 협박으로 비상 착륙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현지 시간 어제 오전 9시 20분쯤 승객 15명을 태우고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 공항에서 이륙해 미시시피 주 잭슨으로 향하던 아메리칸이글 항공사의 소형 통근 여객기에서 폭탄이 있다는 내용의 쪽지가 발견됐습니다.

여객기 기장은 연방항공청에 바로 이 사실을 알렸고 1시간쯤 뒤 루이지애나 주 먼로 공항에 긴급 착륙했습니다.

미국 항공당국은 금속탐지기 등을 동원해 기내와 화물을 점검했지만, 폭발물과 테러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 美 통근 여객기, 폭발물 협박에 비상착륙
    • 입력 2013-09-25 07:55:45
    • 수정2013-09-25 08:49:03
    국제
미국에서 여객기가 폭발물 협박으로 비상 착륙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현지 시간 어제 오전 9시 20분쯤 승객 15명을 태우고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 공항에서 이륙해 미시시피 주 잭슨으로 향하던 아메리칸이글 항공사의 소형 통근 여객기에서 폭탄이 있다는 내용의 쪽지가 발견됐습니다.

여객기 기장은 연방항공청에 바로 이 사실을 알렸고 1시간쯤 뒤 루이지애나 주 먼로 공항에 긴급 착륙했습니다.

미국 항공당국은 금속탐지기 등을 동원해 기내와 화물을 점검했지만, 폭발물과 테러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