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케냐 테러범에 ‘사과’ 받아낸 어린이 화제
입력 2013.09.25 (14:56) 국제
케냐 나이로비의 쇼핑몰 테러 현장에서 어머니에게 총을 쏜 테러범에 맞서 사과를 받고 탈출한 영국 어린이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올해 네 살인 엘리어트 프라이어는 어머니와 두 살 위 누나와 쇼핑몰에 갔다 인질로 붙잡혔습니다.

테러범이 어린이는 '나가도 좋다'고 하자 엘리어트는 어머니를 공격한 괴한에게 "당신은 나쁜 사람"이라고 외쳤고 테러범은 "용서해달라"며 초콜릿을 건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연과 함께 초콜릿 봉투를 든 엘리어트의 사진이 언론에 공개되자 인터넷에서 용감한 어린이에 대한 칭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 케냐 테러범에 ‘사과’ 받아낸 어린이 화제
    • 입력 2013-09-25 14:56:43
    국제
케냐 나이로비의 쇼핑몰 테러 현장에서 어머니에게 총을 쏜 테러범에 맞서 사과를 받고 탈출한 영국 어린이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올해 네 살인 엘리어트 프라이어는 어머니와 두 살 위 누나와 쇼핑몰에 갔다 인질로 붙잡혔습니다.

테러범이 어린이는 '나가도 좋다'고 하자 엘리어트는 어머니를 공격한 괴한에게 "당신은 나쁜 사람"이라고 외쳤고 테러범은 "용서해달라"며 초콜릿을 건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연과 함께 초콜릿 봉투를 든 엘리어트의 사진이 언론에 공개되자 인터넷에서 용감한 어린이에 대한 칭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