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15 亞 축구, 브루나이 9대0 대파 2연승
입력 2013.09.25 (21:06) 연합뉴스
한국 15세 이하(U-15) 축구대표팀이 2014 아시아축구연맹(AFC) 16세 이하(U-16) 챔피언십 예선에서 2연승을 거뒀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5 대표팀은 25일(현지시간) 라오스 비엔티엔 국립종합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H조 2차전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육근혁(울산현대중)과 이형경(울산현대중)의 활약에 힘입어 브루나이를 9-0으로 대파했다.

이틀 전 괌에 13-0 대승을 거둔 한국은 쾌조의 2연승을 기록, H조 5개국 가운데 1위로 올라섰다.

육근혁은 전반 8분 선제골을 시작으로 후반 32분, 후반 44분 릴레이 골을 터뜨려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이형경은 전반 26분과 43분에 골을 넣고 후반 추가시간에 팀의 마지막 득점까지 책임졌다.

지난 경기에 뛰지 않았던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 유스팀(카데테B) 소속의 장결희와 이승우 역시 나란히 모습을 드러냈다.

장결희는 선발로 나서 후반 28분 골 맛을 봤다. 이승우는 후반 28분 장결희와 교체 투입돼 20여 분 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한국은 27일 말레이시아와 3차전을 치른다.
  • U-15 亞 축구, 브루나이 9대0 대파 2연승
    • 입력 2013-09-25 21:06:21
    연합뉴스
한국 15세 이하(U-15) 축구대표팀이 2014 아시아축구연맹(AFC) 16세 이하(U-16) 챔피언십 예선에서 2연승을 거뒀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5 대표팀은 25일(현지시간) 라오스 비엔티엔 국립종합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H조 2차전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육근혁(울산현대중)과 이형경(울산현대중)의 활약에 힘입어 브루나이를 9-0으로 대파했다.

이틀 전 괌에 13-0 대승을 거둔 한국은 쾌조의 2연승을 기록, H조 5개국 가운데 1위로 올라섰다.

육근혁은 전반 8분 선제골을 시작으로 후반 32분, 후반 44분 릴레이 골을 터뜨려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이형경은 전반 26분과 43분에 골을 넣고 후반 추가시간에 팀의 마지막 득점까지 책임졌다.

지난 경기에 뛰지 않았던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 유스팀(카데테B) 소속의 장결희와 이승우 역시 나란히 모습을 드러냈다.

장결희는 선발로 나서 후반 28분 골 맛을 봤다. 이승우는 후반 28분 장결희와 교체 투입돼 20여 분 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한국은 27일 말레이시아와 3차전을 치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