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탄소나노 분산 기술 최초 개발
입력 2013.10.16 (14:58) 수정 2013.10.16 (15:37) IT·과학
차세대 소재로 각광받고 있는 '탄소 나노 소재'의 전기 전도성을 해치지 않고 분산할 수 있는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처음으로 개발됐습니다.

한국 전기연구원 이건웅 박사팀은 기존 기술은 탄소 나노소재를 액상으로 분산할 때 절연재료를 사용해 전도성이 떨어지는 단점이 있었지만, 절연재료 없이 고농도로 탄소나노소재를 분산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앞으로 상용화에 걸림돌을 제거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탄소나노소재는 전도성이 매우 우수해 차세대 소재로 각광을 받고 있지만 제품에 사용하기 위해서는 액체상태로 분산시켜야 합니다.

연구팀은 이번 기술 개발로,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등 탄소 나노 소재를 이용한 제품 생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번 연구성과는 네이처 자매지인 네이처 커뮤니케이션 온라인판 7일자에 게재됐습니다.
  •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탄소나노 분산 기술 최초 개발
    • 입력 2013-10-16 14:58:12
    • 수정2013-10-16 15:37:04
    IT·과학
차세대 소재로 각광받고 있는 '탄소 나노 소재'의 전기 전도성을 해치지 않고 분산할 수 있는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처음으로 개발됐습니다.

한국 전기연구원 이건웅 박사팀은 기존 기술은 탄소 나노소재를 액상으로 분산할 때 절연재료를 사용해 전도성이 떨어지는 단점이 있었지만, 절연재료 없이 고농도로 탄소나노소재를 분산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앞으로 상용화에 걸림돌을 제거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탄소나노소재는 전도성이 매우 우수해 차세대 소재로 각광을 받고 있지만 제품에 사용하기 위해서는 액체상태로 분산시켜야 합니다.

연구팀은 이번 기술 개발로,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등 탄소 나노 소재를 이용한 제품 생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번 연구성과는 네이처 자매지인 네이처 커뮤니케이션 온라인판 7일자에 게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