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 관광객 대상 범죄 단속 ‘관광경찰’ 뜬다!
입력 2013.10.16 (19:17) 수정 2013.10.16 (22:15)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외국인을 상대로 한 바가지 요금, 가짜 상품 판매 등 관광 범죄를 단속하기 위한 관광경찰이 출범했습니다.

앞으로 외국 관광객이 많이 찾는 서울의 관광 명소에서 주로 활동을 하게 되는데요.

조태흠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콜밴의 미터기를 조작해 외국 관광객에게 바가지 요금을 씌우는가 하면 상표도 알려지지 않은 화장품 세트를 수십만 원에 판매하기도 합니다.

천만 외국인 관광객들을 위한 관광 경찰이 출범했습니다.

상품 가격 속이기와 부가세 환급 거부 등을 주로 단속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관광객들이 끊임없이 불만으로 지적해왔던 관광범죄들입니다.

<인터뷰> 김상영(관광경찰대 경위) : "한국을 찾아주시는 외국인 관광객 여러분에게 최선을 다해서 치안 서비스를 해드릴 것을 약속드리며..."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세련된 양복같은 제복을 갖춰입었고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 등 외국어 구사 능력도 겸비했습니다.

관광경찰 백여명은 우선 서울의 명동과 이태원 등 외국 관광객들이 많이 모이는 곳에 집중 배치되고 내년에는 인천과 부산 등 지역으로 확대할 예정입니다.

<인터뷰> 리나(호주 관광객)

관광 경찰은 세계에서도 관광 대국으로 손꼽히는 그리스, 태국 등 20여개 나라에만 있는 조직입니다.

따라서 관광 경찰의 출범은 관광 선진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내실 관리를 더욱 촘촘히 하겠다는 정부의 의지를 반영한 것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 외국 관광객 대상 범죄 단속 ‘관광경찰’ 뜬다!
    • 입력 2013-10-16 19:19:45
    • 수정2013-10-16 22:15:40
    뉴스 7
<앵커 멘트>

외국인을 상대로 한 바가지 요금, 가짜 상품 판매 등 관광 범죄를 단속하기 위한 관광경찰이 출범했습니다.

앞으로 외국 관광객이 많이 찾는 서울의 관광 명소에서 주로 활동을 하게 되는데요.

조태흠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콜밴의 미터기를 조작해 외국 관광객에게 바가지 요금을 씌우는가 하면 상표도 알려지지 않은 화장품 세트를 수십만 원에 판매하기도 합니다.

천만 외국인 관광객들을 위한 관광 경찰이 출범했습니다.

상품 가격 속이기와 부가세 환급 거부 등을 주로 단속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관광객들이 끊임없이 불만으로 지적해왔던 관광범죄들입니다.

<인터뷰> 김상영(관광경찰대 경위) : "한국을 찾아주시는 외국인 관광객 여러분에게 최선을 다해서 치안 서비스를 해드릴 것을 약속드리며..."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세련된 양복같은 제복을 갖춰입었고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 등 외국어 구사 능력도 겸비했습니다.

관광경찰 백여명은 우선 서울의 명동과 이태원 등 외국 관광객들이 많이 모이는 곳에 집중 배치되고 내년에는 인천과 부산 등 지역으로 확대할 예정입니다.

<인터뷰> 리나(호주 관광객)

관광 경찰은 세계에서도 관광 대국으로 손꼽히는 그리스, 태국 등 20여개 나라에만 있는 조직입니다.

따라서 관광 경찰의 출범은 관광 선진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내실 관리를 더욱 촘촘히 하겠다는 정부의 의지를 반영한 것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