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잉787, 이번엔 비행 중 동체 하단 패널 떨어져 나가
입력 2013.10.17 (06:09) 수정 2013.10.17 (18:06) 국제
'꿈의 항공기'로도 불리는 미국 보잉사의 787 드림라이너가 또다시 아찔한 사고를 일으켰습니다.

미국 보잉사는, 에어인디아 소속 787 드림라이너가 지난 12일 비행 중 동체 하단 패널이 떨어져나가는 사고를 일으켰으며, 현재 인도 항공 당국과 함께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떨어진 동체 하단 패널은 항공기 표면에 공기 역학적인 효과를 높여주는 부품으로, 사고 당시 항공기는 승객과 승무원 등 148명을 태우고 인도 델리에서 방갈로어까지 운항 중이었습니다.

보잉사가 차세대 주력 항공기로 개발한 787 드림라이너는 지난 1월부터 배터리 과열 등 크고 작은 기술적인 문제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 보잉787, 이번엔 비행 중 동체 하단 패널 떨어져 나가
    • 입력 2013-10-17 06:09:37
    • 수정2013-10-17 18:06:35
    국제
'꿈의 항공기'로도 불리는 미국 보잉사의 787 드림라이너가 또다시 아찔한 사고를 일으켰습니다.

미국 보잉사는, 에어인디아 소속 787 드림라이너가 지난 12일 비행 중 동체 하단 패널이 떨어져나가는 사고를 일으켰으며, 현재 인도 항공 당국과 함께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떨어진 동체 하단 패널은 항공기 표면에 공기 역학적인 효과를 높여주는 부품으로, 사고 당시 항공기는 승객과 승무원 등 148명을 태우고 인도 델리에서 방갈로어까지 운항 중이었습니다.

보잉사가 차세대 주력 항공기로 개발한 787 드림라이너는 지난 1월부터 배터리 과열 등 크고 작은 기술적인 문제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