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안 찾아간 복권 당첨금 701억 원”
입력 2013.10.17 (10:19) 수정 2013.10.17 (17:46) 연합뉴스
당첨이 되고도 안 찾아간 복권 당첨금이 올해 701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기획재정부가 국회 기획재정위 이낙연 의원(민주당)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올해 1~10월 찾아가지 않은 복권 당첨금은 로또(온라인복권) 618억원, 즉석복권 83억원이다.

연금복권도 향후 20년간 분할 지급될 1등 당첨금을 포함해 369억원이 지급되지 않았다.

올해 소멸시효 1년이 완성돼 복권기금으로 귀속된 당첨금은 로또 407억원, 연금복권 144억원, 즉석복권 52억원이었다.

기금에 귀속된 당첨금 총액은 2011년 241억원, 2012년 557억원으로 두 배 이상 늘었다. 귀속된 당첨금은 공익사업에 쓰인다.
  • “올해 안 찾아간 복권 당첨금 701억 원”
    • 입력 2013-10-17 10:19:02
    • 수정2013-10-17 17:46:03
    연합뉴스
당첨이 되고도 안 찾아간 복권 당첨금이 올해 701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기획재정부가 국회 기획재정위 이낙연 의원(민주당)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올해 1~10월 찾아가지 않은 복권 당첨금은 로또(온라인복권) 618억원, 즉석복권 83억원이다.

연금복권도 향후 20년간 분할 지급될 1등 당첨금을 포함해 369억원이 지급되지 않았다.

올해 소멸시효 1년이 완성돼 복권기금으로 귀속된 당첨금은 로또 407억원, 연금복권 144억원, 즉석복권 52억원이었다.

기금에 귀속된 당첨금 총액은 2011년 241억원, 2012년 557억원으로 두 배 이상 늘었다. 귀속된 당첨금은 공익사업에 쓰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