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대 지역 균형 선발, 절반이 서울과 광역시 출신”
입력 2013.10.17 (10:52) 수정 2013.10.17 (18:01) 사회
서울대학교가 시행하는 지역균형선발 전형에서 입학생 절반 정도가 대도시인 서울과 광역시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대학교는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은혜 의원에게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서 지난 2010년부터 최근까지 지역균형선발 전형으로 입학한 2573명을 분석한 결과 서울지역 출신은 550명으로 21.4 퍼센트를 차지했고 6개 광역시 출신 학생은 786명으로 30.5%를 차지해 서울과 광역시 출신을 합한 비율이 절반을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 “서울대 지역 균형 선발, 절반이 서울과 광역시 출신”
    • 입력 2013-10-17 10:52:50
    • 수정2013-10-17 18:01:07
    사회
서울대학교가 시행하는 지역균형선발 전형에서 입학생 절반 정도가 대도시인 서울과 광역시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대학교는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은혜 의원에게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서 지난 2010년부터 최근까지 지역균형선발 전형으로 입학한 2573명을 분석한 결과 서울지역 출신은 550명으로 21.4 퍼센트를 차지했고 6개 광역시 출신 학생은 786명으로 30.5%를 차지해 서울과 광역시 출신을 합한 비율이 절반을 넘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