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94회 전국체전 인천서 내일 개막
입력 2013.10.17 (11:11) 사회
국내 최대의 스포츠 축제인 전국체육대회가 내일 인천광역시에서 개막해 오는 24일까지 일주일간의 열전에 들어갑니다.

올해로 94회째를 맞는 이번 전국체전에는 전국 17개 시도를 대표하는 선수단과 재외동포 등 3만여 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특히 인천시청 소속인 수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태환 선수가 5년 만에 전국체전에 나와 5관왕에 도전하고, 리듬체조 스타 손연재, 도마의 달인 양학선, 양궁의 기보배, 사격의 진종오 등 올림픽 스타들도 대거 출전합니다.

개회식은 내일 오후 5시10분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열립니다.
  • 제94회 전국체전 인천서 내일 개막
    • 입력 2013-10-17 11:11:05
    사회
국내 최대의 스포츠 축제인 전국체육대회가 내일 인천광역시에서 개막해 오는 24일까지 일주일간의 열전에 들어갑니다.

올해로 94회째를 맞는 이번 전국체전에는 전국 17개 시도를 대표하는 선수단과 재외동포 등 3만여 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특히 인천시청 소속인 수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태환 선수가 5년 만에 전국체전에 나와 5관왕에 도전하고, 리듬체조 스타 손연재, 도마의 달인 양학선, 양궁의 기보배, 사격의 진종오 등 올림픽 스타들도 대거 출전합니다.

개회식은 내일 오후 5시10분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열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