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빙글빙글’ 가수 나미, 내달 17년 만에 신곡 발표
입력 2013.10.17 (11:52) 연합뉴스
'빙글빙글'을 부른 가수 나미(본명 김명옥·56)가 17년 만에 신곡을 발표한다고 기획사 TGS가 17일 밝혔다.

나미는 1996년 '설득'이 수록된 싱글 음반 '어 롱 윈터(A Long Winter)' 이후 처음으로 다음 달 디지털 싱글을 발표한다.

방송 활동은 1992년 발표한 7집 '카멜레온(Cameleon)' 때가 마지막이었다.

그는 1980-90년대를 풍미하며 음악과 패션에서 파격적인 아이콘으로 사랑받은 터라 예전과 같은 혁신적인 음악과 무대를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나미의 신곡 기획사인 TGS는 "나미 씨의 혁신적인 마인드는 활동을 중단한 지 십수 년이 지났어도 변함없다. 그에 맞춰 이번 신곡을 기획하고 있다. 이달 중순 미국에서 뮤직비디오를 제작한다"고 설명했다.

여섯 살 때 미8군에서 데뷔해 노래와 춤 실력을 뽐낸 나미는 1967년 이미자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엘레지의 여왕'에서 이미자의 아역, 1968년 윤복희의 자전적인 영화 '미니 아가씨'에서 윤복희의 아역으로 출연했다.

1971-1978년에는 여성 록그룹 '해피돌스' 멤버로 활동했으며 1978년 그룹이 해산되면서 나미라는 예명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는 1979년 그룹 '나미와 머슴아들'로 첫 앨범을 발표했고 1980년대부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또 1990년에는 두 명의 DJ인 붐붐(신철, 이정효)과 '나미와 붐붐'을 결성해 자신의 6집(1989) 곡 '인디안 인형처럼'의 리믹스 버전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허스키한 음색이 매력인 그는 댄스곡 '영원한 친구', '빙글빙글', '인디안 인형처럼'과 발라드 '슬픈 인연' 등 여러 장르를 넘나들며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그의 아들 최정철도 대를 이어 가수로 활동 중이다.
  • ‘빙글빙글’ 가수 나미, 내달 17년 만에 신곡 발표
    • 입력 2013-10-17 11:52:22
    연합뉴스
'빙글빙글'을 부른 가수 나미(본명 김명옥·56)가 17년 만에 신곡을 발표한다고 기획사 TGS가 17일 밝혔다.

나미는 1996년 '설득'이 수록된 싱글 음반 '어 롱 윈터(A Long Winter)' 이후 처음으로 다음 달 디지털 싱글을 발표한다.

방송 활동은 1992년 발표한 7집 '카멜레온(Cameleon)' 때가 마지막이었다.

그는 1980-90년대를 풍미하며 음악과 패션에서 파격적인 아이콘으로 사랑받은 터라 예전과 같은 혁신적인 음악과 무대를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나미의 신곡 기획사인 TGS는 "나미 씨의 혁신적인 마인드는 활동을 중단한 지 십수 년이 지났어도 변함없다. 그에 맞춰 이번 신곡을 기획하고 있다. 이달 중순 미국에서 뮤직비디오를 제작한다"고 설명했다.

여섯 살 때 미8군에서 데뷔해 노래와 춤 실력을 뽐낸 나미는 1967년 이미자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엘레지의 여왕'에서 이미자의 아역, 1968년 윤복희의 자전적인 영화 '미니 아가씨'에서 윤복희의 아역으로 출연했다.

1971-1978년에는 여성 록그룹 '해피돌스' 멤버로 활동했으며 1978년 그룹이 해산되면서 나미라는 예명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그는 1979년 그룹 '나미와 머슴아들'로 첫 앨범을 발표했고 1980년대부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또 1990년에는 두 명의 DJ인 붐붐(신철, 이정효)과 '나미와 붐붐'을 결성해 자신의 6집(1989) 곡 '인디안 인형처럼'의 리믹스 버전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허스키한 음색이 매력인 그는 댄스곡 '영원한 친구', '빙글빙글', '인디안 인형처럼'과 발라드 '슬픈 인연' 등 여러 장르를 넘나들며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그의 아들 최정철도 대를 이어 가수로 활동 중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