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재청 국감장서 일본 대사관 직원 강제 퇴장
입력 2013.10.17 (18:44) 수정 2013.10.18 (08:59) 문화
문화재청에 대한 국회 국정감사장을 찾았던 일본 대사관 직원들이 강제 퇴장당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 두 명은 오늘 국립고궁박물관의 문화재청 국감장에서 방청을 하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신학용 의원의 퇴장 요구를 받고 돌아갔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들은 퇴장을 거부하다 세 차례 거듭된 요구에 국감장을 떠났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들이 문화재청 국감장을 찾은 것은 경복궁 인근에 위치한 일본 대사관 신축 과정에서 불거진 특혜 의혹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를 들어보기 위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 문화재청 국감장서 일본 대사관 직원 강제 퇴장
    • 입력 2013-10-17 18:44:41
    • 수정2013-10-18 08:59:15
    문화
문화재청에 대한 국회 국정감사장을 찾았던 일본 대사관 직원들이 강제 퇴장당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 두 명은 오늘 국립고궁박물관의 문화재청 국감장에서 방청을 하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신학용 의원의 퇴장 요구를 받고 돌아갔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들은 퇴장을 거부하다 세 차례 거듭된 요구에 국감장을 떠났습니다.

일본 대사관 직원들이 문화재청 국감장을 찾은 것은 경복궁 인근에 위치한 일본 대사관 신축 과정에서 불거진 특혜 의혹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를 들어보기 위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