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상청, 동계올림픽 지원 인공증설 성공률 50% 이하
입력 2013.10.18 (15:55) IT·과학
기상청이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 기술적 지원을 하게 될 인공 증설 계획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서용교 의원은 오늘 열린 기상청 국정 감사에서 인공증설을 위한 기상청의 항공 실험 성공률이 지난 2011년에 33%, 2012년엔 50%를 기록하는 등 최근 5년간 43%에 불과했다고 밝혔습니다.

서 의원은 미국과 러시아, 중국 등은 지속적인 투자와 기술 개발로 기상 조절에 성공해 경제적 효과를 얻고 있다며 동계올림픽 성공을 위해서라도 정부의 기술 개발 지원이 절실하다고 주장했습니다. (
  • 기상청, 동계올림픽 지원 인공증설 성공률 50% 이하
    • 입력 2013-10-18 15:55:22
    IT·과학
기상청이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 기술적 지원을 하게 될 인공 증설 계획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서용교 의원은 오늘 열린 기상청 국정 감사에서 인공증설을 위한 기상청의 항공 실험 성공률이 지난 2011년에 33%, 2012년엔 50%를 기록하는 등 최근 5년간 43%에 불과했다고 밝혔습니다.

서 의원은 미국과 러시아, 중국 등은 지속적인 투자와 기술 개발로 기상 조절에 성공해 경제적 효과를 얻고 있다며 동계올림픽 성공을 위해서라도 정부의 기술 개발 지원이 절실하다고 주장했습니다. (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