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주, 안양 꺾고 챌린지 최다 ‘8연승’ 질주
입력 2013.10.20 (18:15)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 상주 상무가 챌린지 최다 연승 기록을 8경기로 늘렸다.

상주는 20일 경기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9라운드 FC안양과의 원정 경기에서 고재성, 하태균, 이근호의 릴레이 골에 힘입어 3-2로 이겼다.

상주는 8연승을 질주, 자신이 쓴 최다 연승 부문 챌린지 신기록을 갈아치웠다.

상주는 승점 62를 쌓아 2위 경찰(승점 58)과의 격차를 더욱 벌리고 선두를 굳게 다졌다.

전반 8분 박성진에게 선제골을 빼앗긴 상주는 전반 23분 고재성의 골로 균형을 맞췄다.

이어 후반 12분 하태균과 후반 21분 이근호의 연속 골이 나와 승리를 거뒀다.

이근호는 시즌 14골을 기록, 알렉스(고양)를 제치고 득점 부문 단독 선두로 나섰다. 안양은 후반 41분 김효준이 한 골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되돌리는 데엔 실패했다.

앞서 벌어진 경기에서는 부천FC가 김민호, 허건, 공민현이 한 골씩 터뜨려 광주FC를 3-0으로 대파했다.

한편 이 경기는 관중 1만8천560명이 들어서 챌린지 통산 최다관중 기록을 남겼다.
  • 상주, 안양 꺾고 챌린지 최다 ‘8연승’ 질주
    • 입력 2013-10-20 18:15:40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 상주 상무가 챌린지 최다 연승 기록을 8경기로 늘렸다.

상주는 20일 경기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9라운드 FC안양과의 원정 경기에서 고재성, 하태균, 이근호의 릴레이 골에 힘입어 3-2로 이겼다.

상주는 8연승을 질주, 자신이 쓴 최다 연승 부문 챌린지 신기록을 갈아치웠다.

상주는 승점 62를 쌓아 2위 경찰(승점 58)과의 격차를 더욱 벌리고 선두를 굳게 다졌다.

전반 8분 박성진에게 선제골을 빼앗긴 상주는 전반 23분 고재성의 골로 균형을 맞췄다.

이어 후반 12분 하태균과 후반 21분 이근호의 연속 골이 나와 승리를 거뒀다.

이근호는 시즌 14골을 기록, 알렉스(고양)를 제치고 득점 부문 단독 선두로 나섰다. 안양은 후반 41분 김효준이 한 골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되돌리는 데엔 실패했다.

앞서 벌어진 경기에서는 부천FC가 김민호, 허건, 공민현이 한 골씩 터뜨려 광주FC를 3-0으로 대파했다.

한편 이 경기는 관중 1만8천560명이 들어서 챌린지 통산 최다관중 기록을 남겼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