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감원, ‘전산관리 허술’ 거래소에 기관주의 조치
입력 2013.10.25 (11:37) 경제
금융감독원은 오늘 제재심의위원회를 열어 올 들어서만 세 차례의 전산사고를 낸 한국거래소에 대해 '기관주의' 조치를 결정했습니다.

한국거래소의 IT 부문 총괄 임원과 관련 부서 책임자 등 5명에 대해서도 문책 조치를 내렸습니다.

거래소의 총무 담당 경영지원본부 상무는 '주의'를, 실무를 맡는 총무부장과 자산관리팀장은 각각 '견책'과 '주의' 조치를 받았습니다.

거래소는 지난 7월 15일 오전 장에서 1시간여 동안 증권사 홈트레이딩시스템 등에 코스피지수, KRX섹터 지수를 실제보다 10분에서 15분 지연 전송하는 전산 사고를 냈습니다.

코스피가 지연 송출된 것은 이때가 처음이었습니다.

다음날인 16일에는 정전으로 미국 시카고상업거래소 연계 야간선물 시장의 시세 분배 시스템이 마비돼 장이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했고, 지난달 12일에는 거래체결 시스템 오류로 유가증권시장의 139개 종목의 체결이 지연됐습니다.
  • 금감원, ‘전산관리 허술’ 거래소에 기관주의 조치
    • 입력 2013-10-25 11:37:11
    경제
금융감독원은 오늘 제재심의위원회를 열어 올 들어서만 세 차례의 전산사고를 낸 한국거래소에 대해 '기관주의' 조치를 결정했습니다.

한국거래소의 IT 부문 총괄 임원과 관련 부서 책임자 등 5명에 대해서도 문책 조치를 내렸습니다.

거래소의 총무 담당 경영지원본부 상무는 '주의'를, 실무를 맡는 총무부장과 자산관리팀장은 각각 '견책'과 '주의' 조치를 받았습니다.

거래소는 지난 7월 15일 오전 장에서 1시간여 동안 증권사 홈트레이딩시스템 등에 코스피지수, KRX섹터 지수를 실제보다 10분에서 15분 지연 전송하는 전산 사고를 냈습니다.

코스피가 지연 송출된 것은 이때가 처음이었습니다.

다음날인 16일에는 정전으로 미국 시카고상업거래소 연계 야간선물 시장의 시세 분배 시스템이 마비돼 장이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했고, 지난달 12일에는 거래체결 시스템 오류로 유가증권시장의 139개 종목의 체결이 지연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