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융당국, ‘회계 관련 의혹’ 동양·효성그룹 감리 착수
입력 2013.10.25 (18:39) 경제
금융당국이 회계관련 의혹이 제기된 동양그룹 일부 계열사와 효성그룹에 대해 감리를 시작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동양파이낸셜대부와 다른 동양그룹 특수관계인 간의 자금 거래 내역이, 재무제표 주석에 제대로 기재됐는지를 중심으로 부문 감리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금융위는 또 효성에 대해서는 역외거래나 임직원의 횡령·배임을 통한 분식 회계 여부 등을 살펴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동양파이낸셜대부는 금융감독원이 계열사 간 불법자금 거래 혐의가 있다고 지목한 곳이고 효성그룹은 탈세와 비자금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 금융당국, ‘회계 관련 의혹’ 동양·효성그룹 감리 착수
    • 입력 2013-10-25 18:39:58
    경제
금융당국이 회계관련 의혹이 제기된 동양그룹 일부 계열사와 효성그룹에 대해 감리를 시작합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 동양파이낸셜대부와 다른 동양그룹 특수관계인 간의 자금 거래 내역이, 재무제표 주석에 제대로 기재됐는지를 중심으로 부문 감리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금융위는 또 효성에 대해서는 역외거래나 임직원의 횡령·배임을 통한 분식 회계 여부 등을 살펴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동양파이낸셜대부는 금융감독원이 계열사 간 불법자금 거래 혐의가 있다고 지목한 곳이고 효성그룹은 탈세와 비자금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