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조업 체감경기 석달째 개선…BIS 9월보다 6P 상승
입력 2013.10.30 (10:37) 경제
국내 제조업의 체감경기가 석 달째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기업경기실사지수, BSI를 보면 10월 제조업의 업황 BSI는 81로, 지난달보다 6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제조업의 업황 BSI는 지난 7월 72에서 8월 73, 9월 75 등 이달까지 석 달 연속 개선됐습니다.

기업별로는 수출기업이 82에서 86으로, 내수기업은 71에서 78로 모두 상승했고, 대기업은 78에서 85로, 중소기업은 72에서 76으로 상승했습니다.

반면 비제조업의 업황 BIS는 69로 지난달보다 1포인트 하락했습니다.

BSI는 100을 기준으로 그 아래이면 향후 경기를 부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더 많다는 의미입니다.
  • 제조업 체감경기 석달째 개선…BIS 9월보다 6P 상승
    • 입력 2013-10-30 10:37:36
    경제
국내 제조업의 체감경기가 석 달째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기업경기실사지수, BSI를 보면 10월 제조업의 업황 BSI는 81로, 지난달보다 6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제조업의 업황 BSI는 지난 7월 72에서 8월 73, 9월 75 등 이달까지 석 달 연속 개선됐습니다.

기업별로는 수출기업이 82에서 86으로, 내수기업은 71에서 78로 모두 상승했고, 대기업은 78에서 85로, 중소기업은 72에서 76으로 상승했습니다.

반면 비제조업의 업황 BIS는 69로 지난달보다 1포인트 하락했습니다.

BSI는 100을 기준으로 그 아래이면 향후 경기를 부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더 많다는 의미입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