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가메즈-전광인 ‘거침없는 거포 본색’
입력 2013.11.04 (11:17) 수정 2013.11.04 (11:25) 스포츠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겨울스포츠의 꽃’ 프로배구가 지난 주말 드디어 막을 올렸죠?!

그렇습니다~

큰 기대 속에 첫 선을 보인 세계적인 공격수 아가메즈와 특급 새내기 전광인은 거포 본색을 유감없이 발휘했는데요~

프로배구 소식 정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축구와 야구 스타인 이동국과 서재응의 축하속에 시작된 현대캐피탈 홈 개막전.

세계 3대 공격수라는 아가메즈는 그 명성 그대로였습니다.

높은 타점과 반 박자 빠른 스파이크로 블로킹을 따돌렸고 파괴력도 강력했습니다.

2세트 마지막 두점을 책임지는 등 고비마다 해결사로서의 능력까지 발휘했습니다.

3세트 동안 24득점한 아가메즈의 활약으로 현대캐피탈은 3대 0으로 완승했습니다.

<인터뷰> 아가메즈 선수

신인 드래프트 1순위 전광인의 첫 무대 역시 강렬했습니다.

특유의 탄력과 스냅을 이용한 번개같은 강타로 팀내 최다인 24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전광인은 지난 시즌에 2승 28패였던 한국전력이 왜 강력한 복병인지 보여줬습니다.

여자부에서는 서남원 감독이 데뷔전을 치른 도로공사가 현대건설에 이겼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 아가메즈-전광인 ‘거침없는 거포 본색’
    • 입력 2013-11-04 10:11:34
    • 수정2013-11-04 11:25:09
    스포츠타임
<앵커 멘트>

겨울스포츠의 꽃’ 프로배구가 지난 주말 드디어 막을 올렸죠?!

그렇습니다~

큰 기대 속에 첫 선을 보인 세계적인 공격수 아가메즈와 특급 새내기 전광인은 거포 본색을 유감없이 발휘했는데요~

프로배구 소식 정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축구와 야구 스타인 이동국과 서재응의 축하속에 시작된 현대캐피탈 홈 개막전.

세계 3대 공격수라는 아가메즈는 그 명성 그대로였습니다.

높은 타점과 반 박자 빠른 스파이크로 블로킹을 따돌렸고 파괴력도 강력했습니다.

2세트 마지막 두점을 책임지는 등 고비마다 해결사로서의 능력까지 발휘했습니다.

3세트 동안 24득점한 아가메즈의 활약으로 현대캐피탈은 3대 0으로 완승했습니다.

<인터뷰> 아가메즈 선수

신인 드래프트 1순위 전광인의 첫 무대 역시 강렬했습니다.

특유의 탄력과 스냅을 이용한 번개같은 강타로 팀내 최다인 24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전광인은 지난 시즌에 2승 28패였던 한국전력이 왜 강력한 복병인지 보여줬습니다.

여자부에서는 서남원 감독이 데뷔전을 치른 도로공사가 현대건설에 이겼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스포츠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