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파타야서 여객선 침몰…6명 사망
입력 2013.11.04 (10:56) 수정 2013.11.04 (13:0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태국의 유명 관광지 파타야에서 관광객 200여 명을 태운 여객선이 침몰해 최소 6명이 숨졌습니다.

사고 원인은 여객선 정원 초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구명조끼를 입은 승객들이 바다 한가운데에서 구조를 기다립니다.

이들을 건져내기 위한 구조보트가 속속 현장에 도착합니다.

현지시간으로 어제 오후 5시쯤 태국의 휴양지 파타야에서 1.6킬로미터 정도 떨어진 해상에서 유람선이 침몰했습니다.

엔진고장이 일어난 직후 1층 갑판에 있던 승객들이 2층 갑판으로 몰리면서 선체가 기울어져 침몰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사고로 여객선에 타고 있던 200여 명의 승객 가운데 지금까지 최소 6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망자 6명 가운데 3명은 태국인이고, 나머지 3명은 러시아와 중국 국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조된 승객 가운데 일부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지 경찰은 선박에 갇혀 있는 승객들이 아직 있을 수 있다고 보고 구조 작업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또 여객선이 130명 선인 정원을 초과한데다 구명조끼 등도 부족했다는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사고 선장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 태국 파타야서 여객선 침몰…6명 사망
    • 입력 2013-11-04 10:57:24
    • 수정2013-11-04 13:09:03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태국의 유명 관광지 파타야에서 관광객 200여 명을 태운 여객선이 침몰해 최소 6명이 숨졌습니다.

사고 원인은 여객선 정원 초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구명조끼를 입은 승객들이 바다 한가운데에서 구조를 기다립니다.

이들을 건져내기 위한 구조보트가 속속 현장에 도착합니다.

현지시간으로 어제 오후 5시쯤 태국의 휴양지 파타야에서 1.6킬로미터 정도 떨어진 해상에서 유람선이 침몰했습니다.

엔진고장이 일어난 직후 1층 갑판에 있던 승객들이 2층 갑판으로 몰리면서 선체가 기울어져 침몰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사고로 여객선에 타고 있던 200여 명의 승객 가운데 지금까지 최소 6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망자 6명 가운데 3명은 태국인이고, 나머지 3명은 러시아와 중국 국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조된 승객 가운데 일부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지 경찰은 선박에 갇혀 있는 승객들이 아직 있을 수 있다고 보고 구조 작업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또 여객선이 130명 선인 정원을 초과한데다 구명조끼 등도 부족했다는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사고 선장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