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미터 파도타기에 성공
입력 2013.11.04 (12:48) 수정 2013.11.04 (13:2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극한의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포르투갈에서 한 서퍼가 30미터 높이의 파도를 타는데 성공해서 세계 기록이 세워질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파도타기 세계 기록에 도전하기 위해 브라질에서 날아온 서퍼가 30미터의 파도를 넘는데 성공했습니다.

2년 전에 세워진 세계 기록보다 7미터나 높습니다.

<인터뷰> 카를로스 부를레 : "파도타기 선수 머리가 흔들리고, 온 몸이 덜덜 떨립니다."

요즘 속도와 긴장감을 즐기기 위해 이른바 익스트림 스포츠에 도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폭포에서 노를 저어 떨어지는가 하면 팽팽한 외줄 위를 걷기도 합니다.

날개 옷을 입고 전투기와 나란히 날고, 우주공간에서 뛰어내리는 것도 더이상 영화 속의 장면이 아닙니다.

이들이 흥분에 중독되는 이유는 인간의 한계를 극복했을 때 느끼는 짜릿함 때문이라고 합니다.
  • 30미터 파도타기에 성공
    • 입력 2013-11-04 12:47:46
    • 수정2013-11-04 13:29:28
    뉴스 12
<앵커 멘트>

요즘 극한의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포르투갈에서 한 서퍼가 30미터 높이의 파도를 타는데 성공해서 세계 기록이 세워질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파도타기 세계 기록에 도전하기 위해 브라질에서 날아온 서퍼가 30미터의 파도를 넘는데 성공했습니다.

2년 전에 세워진 세계 기록보다 7미터나 높습니다.

<인터뷰> 카를로스 부를레 : "파도타기 선수 머리가 흔들리고, 온 몸이 덜덜 떨립니다."

요즘 속도와 긴장감을 즐기기 위해 이른바 익스트림 스포츠에 도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폭포에서 노를 저어 떨어지는가 하면 팽팽한 외줄 위를 걷기도 합니다.

날개 옷을 입고 전투기와 나란히 날고, 우주공간에서 뛰어내리는 것도 더이상 영화 속의 장면이 아닙니다.

이들이 흥분에 중독되는 이유는 인간의 한계를 극복했을 때 느끼는 짜릿함 때문이라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