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행복기금 채무조정 지원, 10월까지 21만4천명
입력 2013.11.04 (15:50) 경제
국민행복기금을 통해 채무조정을 지원받는 저신용자가 21만 4천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달까지 24만 7천여 명이 장기연체에 대한 채무조정을 신청했고, 이중 21만 4천여 명이 지원을 받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금융위는 당초 국민행복기금을 통해 5년 동안 32만 6천여 명이 지원받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금융위는 채무조정 사실을 효과적으로 안내하고자 신용정보사에 일부 업무를 위탁했으며, 이 과정에서 신용정보사들이 과도한 추심 행위 등을 하지 않도록 안내 과정을 녹음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국민행복기금 채무조정 지원, 10월까지 21만4천명
    • 입력 2013-11-04 15:50:16
    경제
국민행복기금을 통해 채무조정을 지원받는 저신용자가 21만 4천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달까지 24만 7천여 명이 장기연체에 대한 채무조정을 신청했고, 이중 21만 4천여 명이 지원을 받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금융위는 당초 국민행복기금을 통해 5년 동안 32만 6천여 명이 지원받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금융위는 채무조정 사실을 효과적으로 안내하고자 신용정보사에 일부 업무를 위탁했으며, 이 과정에서 신용정보사들이 과도한 추심 행위 등을 하지 않도록 안내 과정을 녹음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