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말리아서 자살 폭탄테러 동반 총격전…19명 사망
입력 2013.11.20 (06:06) 수정 2013.11.20 (08:44) 국제
소말리아에서 현지시간으로 어제 자살폭탄 테러 등 반군의 습격으로 테러범을 포함해 모두 19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관리가 전했습니다.

AP통신과 영국 BBC는, 소말리아 서부의 에티오피아 국경 인근 동네에서, 아프리카연합 평화유지군이 지키는 경찰서로 폭탄을 실은 차량이 돌진한 뒤 폭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차량 폭발에 이어 10명의 무장대원이 로켓탄과 소총을 쏘며 경찰서를 습격하자, 평화유지군과 소말리아 경찰이 1시간가량 대응 사격을 벌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반군 무장대원 8명 등 10명이 숨지고, 평화유지군 5명과 민간인 4명도 목숨을 잃었습니다.

소말리아 이슬람반군 '알샤바브'는 자신들이 이번 공격을 감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 소말리아서 자살 폭탄테러 동반 총격전…19명 사망
    • 입력 2013-11-20 06:06:10
    • 수정2013-11-20 08:44:16
    국제
소말리아에서 현지시간으로 어제 자살폭탄 테러 등 반군의 습격으로 테러범을 포함해 모두 19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관리가 전했습니다.

AP통신과 영국 BBC는, 소말리아 서부의 에티오피아 국경 인근 동네에서, 아프리카연합 평화유지군이 지키는 경찰서로 폭탄을 실은 차량이 돌진한 뒤 폭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차량 폭발에 이어 10명의 무장대원이 로켓탄과 소총을 쏘며 경찰서를 습격하자, 평화유지군과 소말리아 경찰이 1시간가량 대응 사격을 벌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반군 무장대원 8명 등 10명이 숨지고, 평화유지군 5명과 민간인 4명도 목숨을 잃었습니다.

소말리아 이슬람반군 '알샤바브'는 자신들이 이번 공격을 감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