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RFA “스웨덴, 北 억류 미국인 영사 방문 추진”
입력 2013.11.22 (09:13) 정치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이 북한에 억류된 것으로 알려진 미국인 관광객 메릴 뉴먼씨의 영사방문을 추진하고 있다고 미국의 자유아시아방송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스웨덴 외교부 관계자는 자유아시아방송에 보낸 이메일에서 뉴먼 씨의 억류 사실을 알고 있다며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 측이 뉴먼 씨에 대한 영사방문을 북한 당국에 신청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은 북한 내 미국 시민과 관련된 문제에서 미국의 '이익대표국'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빌 리처드슨 전 미국 뉴멕시코 주지사도 뉴먼 씨가 북한에 억류된 것과 관련해 북한 측과 접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RFA “스웨덴, 北 억류 미국인 영사 방문 추진”
    • 입력 2013-11-22 09:13:18
    정치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이 북한에 억류된 것으로 알려진 미국인 관광객 메릴 뉴먼씨의 영사방문을 추진하고 있다고 미국의 자유아시아방송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스웨덴 외교부 관계자는 자유아시아방송에 보낸 이메일에서 뉴먼 씨의 억류 사실을 알고 있다며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 측이 뉴먼 씨에 대한 영사방문을 북한 당국에 신청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평양 주재 스웨덴 대사관은 북한 내 미국 시민과 관련된 문제에서 미국의 '이익대표국'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빌 리처드슨 전 미국 뉴멕시코 주지사도 뉴먼 씨가 북한에 억류된 것과 관련해 북한 측과 접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