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신 전 당뇨병 있으면 사산 위험 높아져”
입력 2013.11.29 (10:53) 수정 2013.11.29 (11:17) 생활·건강
임신 전에 당뇨병이 있으면 사산이나 출산 뒤 신생아의 사망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메디컬 뉴스투데이는 영국 뉴캐슬 대학의 루스 벨 박사가 당뇨병 여성 천5백여 명을 상대로 임신-당뇨병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분석 결과 임신 전에 당뇨병이 있었던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임신 20주 이후 사산 위험이 4.56배, 출산한 아기의 1년 내 사망 위험이 1.86배 각각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임신 전 당뇨병 있으면 사산 위험 높아져”
    • 입력 2013-11-29 10:53:32
    • 수정2013-11-29 11:17:40
    생활·건강
임신 전에 당뇨병이 있으면 사산이나 출산 뒤 신생아의 사망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메디컬 뉴스투데이는 영국 뉴캐슬 대학의 루스 벨 박사가 당뇨병 여성 천5백여 명을 상대로 임신-당뇨병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분석 결과 임신 전에 당뇨병이 있었던 여성은 그렇지 않은 여성에 비해 임신 20주 이후 사산 위험이 4.56배, 출산한 아기의 1년 내 사망 위험이 1.86배 각각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