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5년 세계유산 등재신청 대상에 ‘한국의 서원’ 선정
입력 2013.11.29 (11:18) 수정 2013.11.29 (22:13) 문화
문화재청은 오늘 '한국의 서원'을 2015년도 세계유산 등재 신청 대상으로 선정하기로 심의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등재 신청 대상 서원은 경북 안동 도산 서원, 대구 달성 도동 서원, 충남 논산 돈암 서원 등 모두 9곳입니다.

문화재청은 이들 서원이 조선의 사림이 성리학을 연구하고, 실현한 공간으로, 건축 구조와 형식이 자연과 일체가 되는 점 등에서 세계유산의 주요 등재 기준인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지닌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따라 문화재청은 오는 2015년 1월까지 세계유산센터에 세계유산 등재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입니다.
  • 2015년 세계유산 등재신청 대상에 ‘한국의 서원’ 선정
    • 입력 2013-11-29 11:18:56
    • 수정2013-11-29 22:13:53
    문화
문화재청은 오늘 '한국의 서원'을 2015년도 세계유산 등재 신청 대상으로 선정하기로 심의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등재 신청 대상 서원은 경북 안동 도산 서원, 대구 달성 도동 서원, 충남 논산 돈암 서원 등 모두 9곳입니다.

문화재청은 이들 서원이 조선의 사림이 성리학을 연구하고, 실현한 공간으로, 건축 구조와 형식이 자연과 일체가 되는 점 등에서 세계유산의 주요 등재 기준인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지닌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따라 문화재청은 오는 2015년 1월까지 세계유산센터에 세계유산 등재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