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합진보당 “‘이석기 방지법’은 진보 정치 탄압법”
입력 2013.11.29 (16:48) 정치
내란 음모 혐의 등으로 국회의원이 구속되거나 기소되면 세비 지급을 중단하는 내용 등을 담은 법안을 새누리당이 추진하는 데 대해 통합진보당은 이석기 의원을 겨냥한 것이라며 '진보 정치 탄압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통합진보당 홍성규 대변인은 오늘 국회 브리핑에서 새누리당이 발의하려는 법안은 이석기 의원에게 소급 적용하는 내용도 있어 노골적인 '이석기 방지법'이라며, 사법적 판단이 내려지기 전에 정치적 보복을 하겠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홍성규 대변인은 새누리당이 어떻게든 진보당의 입을 막아 대선 부정 선거의 의혹을 피해가고 영구 집권을 꾀하려는 집요하고 끈질긴 발악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새누리당은 이석기 의원과 같은 사례를 예방하는 차원에서 내란 음모나 국가 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되거나 기소된 국회의원에 대해 세비 지급을 중단하고, 자료 제출 요구를 제한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한다고 밝혔습니다.
  • 통합진보당 “‘이석기 방지법’은 진보 정치 탄압법”
    • 입력 2013-11-29 16:48:06
    정치
내란 음모 혐의 등으로 국회의원이 구속되거나 기소되면 세비 지급을 중단하는 내용 등을 담은 법안을 새누리당이 추진하는 데 대해 통합진보당은 이석기 의원을 겨냥한 것이라며 '진보 정치 탄압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통합진보당 홍성규 대변인은 오늘 국회 브리핑에서 새누리당이 발의하려는 법안은 이석기 의원에게 소급 적용하는 내용도 있어 노골적인 '이석기 방지법'이라며, 사법적 판단이 내려지기 전에 정치적 보복을 하겠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홍성규 대변인은 새누리당이 어떻게든 진보당의 입을 막아 대선 부정 선거의 의혹을 피해가고 영구 집권을 꾀하려는 집요하고 끈질긴 발악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새누리당은 이석기 의원과 같은 사례를 예방하는 차원에서 내란 음모나 국가 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되거나 기소된 국회의원에 대해 세비 지급을 중단하고, 자료 제출 요구를 제한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