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치매환자 돌보는 어려움 전화로 상담하세요”
입력 2013.12.02 (07:03) 연합뉴스
치매 정보를 알려주고 고민을 들어주는 콜센터가 문을 열었다.

보건복지부와 중앙치매센터는 이달부터 치매환자, 가족, 돌봄서비스 종사자 등이 전문 지식을 갖춘 상담사와 전화로 상담할 수 있는 '치매상담 콜센터(☎1899-9988)'를 개통했다고 2일 밝혔다.

언제 어디서나 국번 없이 '1899-9988'로 전화하면 시내 전화요금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 콜센터는 치매환자 간호로 말미암은 정신적 스트레스를 풀어주고 치매환자 간호 관련 궁금증을 해결해 주고자 마련됐다.

특히 치매로 진단받고 나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기관과 정부 지원서비스 정보를 제공하고 환자 가족의 스트레스 관리를 위한 맞춤형 상담을 한다.

복지부 관계자는 "치매환자를 돌보느라 외출이 자유롭지 않거나 가족이 치매임을 드러내지 않고 상담을 원하는 경우, 야간에 상담하는 경우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 “치매환자 돌보는 어려움 전화로 상담하세요”
    • 입력 2013-12-02 07:03:20
    연합뉴스
치매 정보를 알려주고 고민을 들어주는 콜센터가 문을 열었다.

보건복지부와 중앙치매센터는 이달부터 치매환자, 가족, 돌봄서비스 종사자 등이 전문 지식을 갖춘 상담사와 전화로 상담할 수 있는 '치매상담 콜센터(☎1899-9988)'를 개통했다고 2일 밝혔다.

언제 어디서나 국번 없이 '1899-9988'로 전화하면 시내 전화요금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 콜센터는 치매환자 간호로 말미암은 정신적 스트레스를 풀어주고 치매환자 간호 관련 궁금증을 해결해 주고자 마련됐다.

특히 치매로 진단받고 나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기관과 정부 지원서비스 정보를 제공하고 환자 가족의 스트레스 관리를 위한 맞춤형 상담을 한다.

복지부 관계자는 "치매환자를 돌보느라 외출이 자유롭지 않거나 가족이 치매임을 드러내지 않고 상담을 원하는 경우, 야간에 상담하는 경우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