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승1패’ 중앙대, 조 2위로 농구대잔치 6강
입력 2013.12.02 (16:11) 수정 2013.12.02 (19:05) 연합뉴스
중앙대가 2013 KB국민은행 농구대잔치에서 결선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김유택 감독이 이끄는 중앙대는 2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7일째 남자부 조별리그 A조 4차전 상명대와의 경기에서 79-54로 크게 이겼다.

3승1패가 된 중앙대는 경희대(4승)에 이어 조 2위로 6강에 진출했다.

중앙대는 전반까지 상명대에 36-30으로 비교적 근소하게 앞섰으나 후반에 많은 득점을 올린 이호현(25점)과 박철호(16점·10리바운드) 등을 앞세워 점수 차를 벌렸다.

이호현과 박철호 외에 이재협도 22점, 11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이번 대회 남자부는 3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상위 2개 팀이 6강 토너먼트에 오른다.

결선 토너먼트 추첨 결과 A조 1위 경희대와 B조 1위 상무가 4강에 직행하는 행운을 누렸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팀 고려대(C조 1위)는 6강에서 A조 2위 중앙대를 상대한 뒤 이길 경우 4강에서 상무와 맞붙게 됐다.

경희대는 동국대(B조 2위)-연세대(C조 2위)의 6강전 승자와 준결승을 치른다.

◇ 2일 전적
▲ 남자부 A조
중앙대(3승1패) 79(14-18, 22-12, 21-13, 22-11)54 상명대(2승2패)
한양대(1승3패) 91(23-14, 13-18, 27-9, 28-19)60 조선대(4패)
▲ 동 C조
고려대(3승) 93(24-14, 23-14, 25-15, 21-30)73 단국대(3패)
  • ‘3승1패’ 중앙대, 조 2위로 농구대잔치 6강
    • 입력 2013-12-02 16:11:28
    • 수정2013-12-02 19:05:46
    연합뉴스
중앙대가 2013 KB국민은행 농구대잔치에서 결선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김유택 감독이 이끄는 중앙대는 2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7일째 남자부 조별리그 A조 4차전 상명대와의 경기에서 79-54로 크게 이겼다.

3승1패가 된 중앙대는 경희대(4승)에 이어 조 2위로 6강에 진출했다.

중앙대는 전반까지 상명대에 36-30으로 비교적 근소하게 앞섰으나 후반에 많은 득점을 올린 이호현(25점)과 박철호(16점·10리바운드) 등을 앞세워 점수 차를 벌렸다.

이호현과 박철호 외에 이재협도 22점, 11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이번 대회 남자부는 3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벌인 뒤 각 조 상위 2개 팀이 6강 토너먼트에 오른다.

결선 토너먼트 추첨 결과 A조 1위 경희대와 B조 1위 상무가 4강에 직행하는 행운을 누렸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팀 고려대(C조 1위)는 6강에서 A조 2위 중앙대를 상대한 뒤 이길 경우 4강에서 상무와 맞붙게 됐다.

경희대는 동국대(B조 2위)-연세대(C조 2위)의 6강전 승자와 준결승을 치른다.

◇ 2일 전적
▲ 남자부 A조
중앙대(3승1패) 79(14-18, 22-12, 21-13, 22-11)54 상명대(2승2패)
한양대(1승3패) 91(23-14, 13-18, 27-9, 28-19)60 조선대(4패)
▲ 동 C조
고려대(3승) 93(24-14, 23-14, 25-15, 21-30)73 단국대(3패)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