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번지의 힘’ 러시앤캐시, 감격의 창단 첫 승
입력 2013.12.06 (00:36) 수정 2013.12.06 (10:31) 스포츠 하이라이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편 프로배구에서는 신생팀, 러시앤캐시가 드디어 팀 역사에 남을 창단 첫 승을 거뒀어요?

20살 새내기, 송명근이 러시앤캐시의 창단 첫 승을 이끌었습니다.

아홉 경기 만에 감격의 첫 승을 거둔 러시앤캐시 선수들은 승리를 만끽했습니다.

<리포트>

송명근이 날아오르면 어김없이 시원스런 강타가 이어집니다.

번개같은 서브 에이스도 압권입니다.

블로킹 벽이 높으면 가볍게 연타, 스무살이지만 노련합니다.

8연패를 끊고 창단 이후 첫 승을 확정하는 마지막 점수도 송명근이 따냈습니다.

송명근은 동료들과 함께 댄스 세리머니를 펼치며 첫 승의 감격을 만끽했습니다.

이번에도 지면 삭발을 하기로 했었다는 송명근은 머리카락을 지켰다며 활짝 웃습니다.

<인터뷰> 송명근(러시앤캐시 선수)

또 한명의 새내기인 세터 이민규도 승리의 숨은 주역입니다.

완벽한 토스는 물론 장신을 이용한 블로킹이 돋보였습니다.

선수 시절 이기는데 익숙했지만 8연패했던 김세진 감독은, 새내기들의 패기에 힘입어 감독 데뷔 첫승을 거뒀습니다.

<인터뷰> 김세진(러시앤캐시감독)

LIG손해보험은 거포 김요한의 부상 공백이 커보였습니다.

<앵커 멘트>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홍명보호의 운명을 가늠할 수 있는 조추첨이 이제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어느 나라와 한 조가 될까요?

내일 밤 12시 20분부터 KBS 1TV를 통해 생방송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저희는 월요일 밤에 다시 뵙죠.

편안한 밤 보내십시오.

스포츠 하이라이트!
  • ‘번지의 힘’ 러시앤캐시, 감격의 창단 첫 승
    • 입력 2013-12-06 07:59:23
    • 수정2013-12-06 10:31:54
    스포츠 하이라이트
<앵커 멘트>

한편 프로배구에서는 신생팀, 러시앤캐시가 드디어 팀 역사에 남을 창단 첫 승을 거뒀어요?

20살 새내기, 송명근이 러시앤캐시의 창단 첫 승을 이끌었습니다.

아홉 경기 만에 감격의 첫 승을 거둔 러시앤캐시 선수들은 승리를 만끽했습니다.

<리포트>

송명근이 날아오르면 어김없이 시원스런 강타가 이어집니다.

번개같은 서브 에이스도 압권입니다.

블로킹 벽이 높으면 가볍게 연타, 스무살이지만 노련합니다.

8연패를 끊고 창단 이후 첫 승을 확정하는 마지막 점수도 송명근이 따냈습니다.

송명근은 동료들과 함께 댄스 세리머니를 펼치며 첫 승의 감격을 만끽했습니다.

이번에도 지면 삭발을 하기로 했었다는 송명근은 머리카락을 지켰다며 활짝 웃습니다.

<인터뷰> 송명근(러시앤캐시 선수)

또 한명의 새내기인 세터 이민규도 승리의 숨은 주역입니다.

완벽한 토스는 물론 장신을 이용한 블로킹이 돋보였습니다.

선수 시절 이기는데 익숙했지만 8연패했던 김세진 감독은, 새내기들의 패기에 힘입어 감독 데뷔 첫승을 거뒀습니다.

<인터뷰> 김세진(러시앤캐시감독)

LIG손해보험은 거포 김요한의 부상 공백이 커보였습니다.

<앵커 멘트>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홍명보호의 운명을 가늠할 수 있는 조추첨이 이제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어느 나라와 한 조가 될까요?

내일 밤 12시 20분부터 KBS 1TV를 통해 생방송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저희는 월요일 밤에 다시 뵙죠.

편안한 밤 보내십시오.

스포츠 하이라이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