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 부정맥 악화로 서울대병원 입원
입력 2013.12.06 (13:48) 수정 2013.12.06 (15:56) 사회
탈세·배임 의혹을 받고 있는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이 지난 5일 새벽 앓고 있던 부정맥 증상 악화로 서울대병원에 입원했습니다.

서울대병원은 위급한 상황은 넘겼으나 며칠 더 입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료진의 판단에 따라 입원중이라고 전했습니다.
  •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 부정맥 악화로 서울대병원 입원
    • 입력 2013-12-06 13:48:33
    • 수정2013-12-06 15:56:02
    사회
탈세·배임 의혹을 받고 있는 조석래 효성그룹 회장이 지난 5일 새벽 앓고 있던 부정맥 증상 악화로 서울대병원에 입원했습니다.

서울대병원은 위급한 상황은 넘겼으나 며칠 더 입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료진의 판단에 따라 입원중이라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