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스모그 지속…장쑤·저장·상하이 ‘심각’
입력 2013.12.06 (16:32) 수정 2013.12.06 (16:46) 국제
중국 동부지역에 스모그가 계속 발생하는 가운데 공기 오염이 더욱 심해지고 있습니다.

중국 인민망은 공기오염도가 높은 10대 도시 가운데 9곳이 장쑤, 저장, 상하이 등 동부지역 도시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습니다.

환경보호부의 공기질 지수는 이날 오전 6시 기준으로 난통 500, 난징 444 등 장쑤지역 도시들이 가장 높았고 상하이가 440을 기록했습니다.

공기질 지수가 201∼300이면 '상당수준 오염'으로, 301∼500은 '심각한 오염'으로 간주됩니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난통 549, 전장 431, 상하이 410으로 세계보건기구의 기준치인 25㎎/㎥의 수 십 배를 넘어섰습니다.

상하이시는 공기오염도가 심각한 수준이라는 경보를 내리고 공용차량 운행을 30%가량 줄이도록 했습니다.

또 주민들에게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호 조치를 하도록 하고 호흡기 질환자는 외출을 삼가하도록 했습니다.

중국 중앙기상대는 동부 일부 지역에 바람과 비가 적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짙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며 이번 일요일까지도 스모그가 계속될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 중국 스모그 지속…장쑤·저장·상하이 ‘심각’
    • 입력 2013-12-06 16:32:54
    • 수정2013-12-06 16:46:49
    국제
중국 동부지역에 스모그가 계속 발생하는 가운데 공기 오염이 더욱 심해지고 있습니다.

중국 인민망은 공기오염도가 높은 10대 도시 가운데 9곳이 장쑤, 저장, 상하이 등 동부지역 도시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습니다.

환경보호부의 공기질 지수는 이날 오전 6시 기준으로 난통 500, 난징 444 등 장쑤지역 도시들이 가장 높았고 상하이가 440을 기록했습니다.

공기질 지수가 201∼300이면 '상당수준 오염'으로, 301∼500은 '심각한 오염'으로 간주됩니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난통 549, 전장 431, 상하이 410으로 세계보건기구의 기준치인 25㎎/㎥의 수 십 배를 넘어섰습니다.

상하이시는 공기오염도가 심각한 수준이라는 경보를 내리고 공용차량 운행을 30%가량 줄이도록 했습니다.

또 주민들에게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호 조치를 하도록 하고 호흡기 질환자는 외출을 삼가하도록 했습니다.

중국 중앙기상대는 동부 일부 지역에 바람과 비가 적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짙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며 이번 일요일까지도 스모그가 계속될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