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인비, 개막전 선두 ‘올해가기 전 1승 더!’
입력 2013.12.06 (17:26) 수정 2013.12.06 (21:14) 연합뉴스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된 박인비(25·KB금융그룹)가 2014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개막전인 스윙잉스커츠 월드레이디스 마스터스 첫날 선두를 달렸다.

박인비는 6일 대만 타이베이의 미라마르 골프장(파72·6천316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8개를 잡고 보기는 1개로 막았다.

중간합계 9언더파 63타를 기록한 박인비는 2위 카트리오나 매튜(스코틀랜드·7언더파 65타)를 2타 차로 제치고 리더보드 맨 위에 자리했다.

박인비는 이날 자신의 18홀 최저타수를 경신했다. 기존 최저타수는 2008년 코로나 클래식에서의 64타(파73·9언더파)다.

올 시즌 3개의 메이저대회를 포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6승을 올리며 상금왕과 올해의 선수상을 휩쓴 박인비는 올해가 가기 전 국내 투어에서 승수를 추가할 발판을 놓았다.

박인비는 "최근 두세 달간 퍼트가 잘 안됐고 문제점을 찾을 수 없었는데 오늘은 생각했던 대로 다 들어갔다"며 "2번홀에서는 18m 거리의 버디 퍼트를 넣었는데 올해 US 여자오픈 이후로 이렇게 긴 퍼트가 들어간 건 처음인 것 같다"고 돌아봤다.

그는 "걱정했던 퍼트가 잘돼서 자신감을 되찾았다"고 덧붙였다.

디펜딩 챔피언 최나연(26·SK텔레콤)이 5언더파 67타로 산드라 갈(독일)과 함께 공동 3위에 오른 가운데 지난해 LPGA 투어 신인왕 유소연(23·한화금융그룹)과 '천재 소녀' 리디아 고(16·뉴질랜드)가 4언더파 68타, 공동 5위로 뒤따랐다.

지난 시즌 KLPGA 상금왕, 대상, 다승왕 타이틀을 차지한 장하나(21·KT)는 1오버파 73타로 공동 33위에 자리했다.

이번 대회는 KLPGA와 대만여자프로골프협회(TLPGA)가 공동 주관하는 대회로 모든 기록이 내년에 포함된다.

총상금 80만 달러(약 8억6천만원), 우승상금 15만 달러이다.
  • 박인비, 개막전 선두 ‘올해가기 전 1승 더!’
    • 입력 2013-12-06 17:26:14
    • 수정2013-12-06 21:14:29
    연합뉴스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된 박인비(25·KB금융그룹)가 2014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개막전인 스윙잉스커츠 월드레이디스 마스터스 첫날 선두를 달렸다.

박인비는 6일 대만 타이베이의 미라마르 골프장(파72·6천316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8개를 잡고 보기는 1개로 막았다.

중간합계 9언더파 63타를 기록한 박인비는 2위 카트리오나 매튜(스코틀랜드·7언더파 65타)를 2타 차로 제치고 리더보드 맨 위에 자리했다.

박인비는 이날 자신의 18홀 최저타수를 경신했다. 기존 최저타수는 2008년 코로나 클래식에서의 64타(파73·9언더파)다.

올 시즌 3개의 메이저대회를 포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6승을 올리며 상금왕과 올해의 선수상을 휩쓴 박인비는 올해가 가기 전 국내 투어에서 승수를 추가할 발판을 놓았다.

박인비는 "최근 두세 달간 퍼트가 잘 안됐고 문제점을 찾을 수 없었는데 오늘은 생각했던 대로 다 들어갔다"며 "2번홀에서는 18m 거리의 버디 퍼트를 넣었는데 올해 US 여자오픈 이후로 이렇게 긴 퍼트가 들어간 건 처음인 것 같다"고 돌아봤다.

그는 "걱정했던 퍼트가 잘돼서 자신감을 되찾았다"고 덧붙였다.

디펜딩 챔피언 최나연(26·SK텔레콤)이 5언더파 67타로 산드라 갈(독일)과 함께 공동 3위에 오른 가운데 지난해 LPGA 투어 신인왕 유소연(23·한화금융그룹)과 '천재 소녀' 리디아 고(16·뉴질랜드)가 4언더파 68타, 공동 5위로 뒤따랐다.

지난 시즌 KLPGA 상금왕, 대상, 다승왕 타이틀을 차지한 장하나(21·KT)는 1오버파 73타로 공동 33위에 자리했다.

이번 대회는 KLPGA와 대만여자프로골프협회(TLPGA)가 공동 주관하는 대회로 모든 기록이 내년에 포함된다.

총상금 80만 달러(약 8억6천만원), 우승상금 15만 달러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