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음주·과속’ 한 마을 20대 4명 사망…우울한 미국
입력 2013.12.09 (11:00) 수정 2013.12.09 (13:1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에서 벌어진 일이지만 연말 송년회다 뭐다해서 술자리가 많은 요즘 운전자들이 관심을 가져야 할 사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미국 LA 인근 오렌지카운티에서 음주.과속으로 추정돠는 사고가 나 한마을에 사는 20대 4명이 한꺼번에 목숨을 잃었습니다.

박영환 특파원이 전해왔습니다.

<리포트>

BMW 최신 모델 차량이 형체를 알아볼 수 없게 산산조각이 났습니다.

사고 당시의 충격이 얼마나 컸을지 보여줍니다.

깜깜한 새벽 과속 차량은 균형을 잃고 야자수와 정면 출동했고 반토막이 났습니다.

차안에 있던 20대 4명은 즉사하고 1명은 중태에 빠졌습니다.

<인터뷰> 제프 홀릭(오렌지 카운티 경찰) : "현장은 정말 끔찍했어요. 차 안에 있던 몇몇 사람은 밖으로 튕겨 나왔어요. 예비 조사 단계지만 음주 운전과 과속이 사고 원인으로 추정됩니다."

음주.과속 사고 희생자 5명은 샌 크리멘티에서 태어나 초등학교 때부터 친구로 지내온 사이였습니다.

갑작스런 비보에 이웃사촌 처럼 지내온 작은 마을은 충격과 비탄에 빠졌습니다.

촛불을 켜고 애도하면서 다시는 이런 일이 없기를 바랬습니다.

<인터뷰> 후완(희생자 친구) : "정말 슬픕니다.몸을 가눌 수 없을 만큼 마음이 아픕니다. 그 중 한 명은 저에게 형제같은 존재였고 항상 저를 위해 애써주는 친구였어요."

미 경찰은 연말 분위기에 편승한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하고 있지만 해마다 젊은층 사고는 급증 추세여서 속앓이를 하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박영환입니다.
  • ‘음주·과속’ 한 마을 20대 4명 사망…우울한 미국
    • 입력 2013-12-09 11:03:49
    • 수정2013-12-09 13:14:36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미국에서 벌어진 일이지만 연말 송년회다 뭐다해서 술자리가 많은 요즘 운전자들이 관심을 가져야 할 사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미국 LA 인근 오렌지카운티에서 음주.과속으로 추정돠는 사고가 나 한마을에 사는 20대 4명이 한꺼번에 목숨을 잃었습니다.

박영환 특파원이 전해왔습니다.

<리포트>

BMW 최신 모델 차량이 형체를 알아볼 수 없게 산산조각이 났습니다.

사고 당시의 충격이 얼마나 컸을지 보여줍니다.

깜깜한 새벽 과속 차량은 균형을 잃고 야자수와 정면 출동했고 반토막이 났습니다.

차안에 있던 20대 4명은 즉사하고 1명은 중태에 빠졌습니다.

<인터뷰> 제프 홀릭(오렌지 카운티 경찰) : "현장은 정말 끔찍했어요. 차 안에 있던 몇몇 사람은 밖으로 튕겨 나왔어요. 예비 조사 단계지만 음주 운전과 과속이 사고 원인으로 추정됩니다."

음주.과속 사고 희생자 5명은 샌 크리멘티에서 태어나 초등학교 때부터 친구로 지내온 사이였습니다.

갑작스런 비보에 이웃사촌 처럼 지내온 작은 마을은 충격과 비탄에 빠졌습니다.

촛불을 켜고 애도하면서 다시는 이런 일이 없기를 바랬습니다.

<인터뷰> 후완(희생자 친구) : "정말 슬픕니다.몸을 가눌 수 없을 만큼 마음이 아픕니다. 그 중 한 명은 저에게 형제같은 존재였고 항상 저를 위해 애써주는 친구였어요."

미 경찰은 연말 분위기에 편승한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하고 있지만 해마다 젊은층 사고는 급증 추세여서 속앓이를 하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박영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