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등교사 임용 시험문제 유출 의혹 불거져
입력 2013.12.09 (11:23) 수정 2013.12.09 (19:57) 사회
중학교 체육교사 임용시험 문제가 일부 유출됐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일부 수험생들은 지난 7일 치뤄진 중등 체육교사 임용 1차 시험의 문제가 사전에 유출됐다며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 등에 진상조사를 요구했습니다.

수험생들은 문제 출제 위원인 한 대학교수가 출제에 들어가기 전 동료 교수에게 문제를 미리 언급했으며, 대학의 특강을 통해 그 문제가 학생들에게 전달됐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사전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문제는 2교시 전공과목의 5번 문항으로 캐롤린 토머스가 제시한 스포츠 참가의 5단계 가운데 괄호 두 개를 채우는 문항입니다.

그러나 문제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교수는 그런 사실이 전혀 없다며 의혹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제 출제를 담당한 교육과정평가원측은 즉각적으로 사실 여부 조사 작업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 중등교사 임용 시험문제 유출 의혹 불거져
    • 입력 2013-12-09 11:23:25
    • 수정2013-12-09 19:57:53
    사회
중학교 체육교사 임용시험 문제가 일부 유출됐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일부 수험생들은 지난 7일 치뤄진 중등 체육교사 임용 1차 시험의 문제가 사전에 유출됐다며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 등에 진상조사를 요구했습니다.

수험생들은 문제 출제 위원인 한 대학교수가 출제에 들어가기 전 동료 교수에게 문제를 미리 언급했으며, 대학의 특강을 통해 그 문제가 학생들에게 전달됐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사전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문제는 2교시 전공과목의 5번 문항으로 캐롤린 토머스가 제시한 스포츠 참가의 5단계 가운데 괄호 두 개를 채우는 문항입니다.

그러나 문제 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교수는 그런 사실이 전혀 없다며 의혹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제 출제를 담당한 교육과정평가원측은 즉각적으로 사실 여부 조사 작업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