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5사단, 58년 만에 임실 새 주둔지로 이전
입력 2013.12.09 (17:11) 수정 2013.12.09 (17:2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북지역 향토사단인 35사단이 58년 동안의 전주시대를 마감하고 임실 새 주둔지로 이전을 시작했습니다.

서승신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35사단 위병소 앞으로 병력을 실은 버스들이 줄지어 나옵니다.

물자를 실은 트럭들이 뒤따릅니다.

전주에 있던 35사단이 새 주둔지인 임실로 이전을 시작했습니다.

강원도 화천에서 전주로 부대를 옮긴 이후로 58년 만입니다.

이번 전주 35사단의 임실이전은 지난 1991년 전주시가 북부권 개발을 위해 요구한 뒤 22년 만입니다.

새 부대 터는 7백35만제곱미터로 지금의 다섯 배 넓이입니다.

전주시가 기존 35사단 부지를 넘겨받아 개발하는 대신 임실에 병영시설물과 훈련장을 지어 국방부에 제공했습니다.

<인터뷰> 정완희(중령/35사단 공병대대장) : "연말정도면 완벽하게 본대가 이동하게 될 예정입니다. 임실에서 새롭게 도약하며 전라북도를 잘 지키겠습니다."

임실 주민들의 기대도 큽니다.

<인터뷰> 나기채(임실전통시장 상인협의회장) : "장병들이나 신병들이 임실시장에 나와서 많이 팔아주고 음식도 많이 먹을 것으로"

하지만 전주 북부권을 온전히 개발하기 위해서는 현 부대 근처에 있는 항공대대도 함께 이전해야 하는데 지지부진합니다.

KBS 뉴스 서승신입니다.
  • 35사단, 58년 만에 임실 새 주둔지로 이전
    • 입력 2013-12-09 17:13:28
    • 수정2013-12-09 17:29:38
    뉴스 5
<앵커 멘트>

전북지역 향토사단인 35사단이 58년 동안의 전주시대를 마감하고 임실 새 주둔지로 이전을 시작했습니다.

서승신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35사단 위병소 앞으로 병력을 실은 버스들이 줄지어 나옵니다.

물자를 실은 트럭들이 뒤따릅니다.

전주에 있던 35사단이 새 주둔지인 임실로 이전을 시작했습니다.

강원도 화천에서 전주로 부대를 옮긴 이후로 58년 만입니다.

이번 전주 35사단의 임실이전은 지난 1991년 전주시가 북부권 개발을 위해 요구한 뒤 22년 만입니다.

새 부대 터는 7백35만제곱미터로 지금의 다섯 배 넓이입니다.

전주시가 기존 35사단 부지를 넘겨받아 개발하는 대신 임실에 병영시설물과 훈련장을 지어 국방부에 제공했습니다.

<인터뷰> 정완희(중령/35사단 공병대대장) : "연말정도면 완벽하게 본대가 이동하게 될 예정입니다. 임실에서 새롭게 도약하며 전라북도를 잘 지키겠습니다."

임실 주민들의 기대도 큽니다.

<인터뷰> 나기채(임실전통시장 상인협의회장) : "장병들이나 신병들이 임실시장에 나와서 많이 팔아주고 음식도 많이 먹을 것으로"

하지만 전주 북부권을 온전히 개발하기 위해서는 현 부대 근처에 있는 항공대대도 함께 이전해야 하는데 지지부진합니다.

KBS 뉴스 서승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