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달러·엔, 양적완화 축소에 104엔 상향 돌파
입력 2013.12.19 (07:43) 수정 2013.12.19 (10:40) 연합뉴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양적완화 축소 결정으로 달러 가치가 상승하면서 달러·엔 환율이 104엔선을 상향 돌파했다.

달러·엔 환율은 이날 오전 5시 46분께(한국시간) 104엔선을 넘어서서 오전 6시 43분 현재 104.32엔으로 전날보다 1.35엔 급등했다.

이에 따라 엔화의 달러 대비 가치는 1.292% 급락했다.

이날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양적완화를 위한 자산매입 규모를 월 750억 달러(약 79조원)로 100억 달러 줄이는 결정을 내놓자 달러 대비 세계 주요 통화 가치가 급락했다.

유로화 가치는 유로당 1.3691달러로 0.0060달러, 0.439% 내렸다.

스위스프랑화 환율은 달러당 0.8938스위스프랑으로 0.0051스위스프랑 상승했다.

다만 영국 파운드화 가치만은 파운드당 1.6401달러로 0.0041달러, 0.253% 올랐다.
  • 달러·엔, 양적완화 축소에 104엔 상향 돌파
    • 입력 2013-12-19 07:43:42
    • 수정2013-12-19 10:40:16
    연합뉴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양적완화 축소 결정으로 달러 가치가 상승하면서 달러·엔 환율이 104엔선을 상향 돌파했다.

달러·엔 환율은 이날 오전 5시 46분께(한국시간) 104엔선을 넘어서서 오전 6시 43분 현재 104.32엔으로 전날보다 1.35엔 급등했다.

이에 따라 엔화의 달러 대비 가치는 1.292% 급락했다.

이날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양적완화를 위한 자산매입 규모를 월 750억 달러(약 79조원)로 100억 달러 줄이는 결정을 내놓자 달러 대비 세계 주요 통화 가치가 급락했다.

유로화 가치는 유로당 1.3691달러로 0.0060달러, 0.439% 내렸다.

스위스프랑화 환율은 달러당 0.8938스위스프랑으로 0.0051스위스프랑 상승했다.

다만 영국 파운드화 가치만은 파운드당 1.6401달러로 0.0041달러, 0.253% 올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