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맨유, 스토크 격파 ‘선덜랜드와 4강 격돌’
입력 2013.12.19 (08:34) 수정 2013.12.19 (10:03)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명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리그컵 4강에 진출하며 부진 탈출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맨유는 19일(한국시간) 영국 스토크 온 트렌트의 브리타니아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토크시티와의 2013-2014 캐피털원컵 8강전에서 애슐리 영과 파트리스 에브라의 연속골을 앞세워 2-0으로 승리했다.

지난 8일과 11일 홈에서 치러진 정규리그 경기에서 2연패를 당해 홈 팬들의 원성을 산 맨유는 이날 승리로 최근 3연승을 맛보며 부진을 깨끗이 털어냈다.

특히 4강 진출에 성공한 맨유는 2009-2010 시즌 리그컵에서 정상에 오른 이후 4시즌 만에 통산 다섯 번째 리그컵 우승을 노리게 됐다.

이로써 맨유는 전날 기성용(24)의 극적인 결승골로 준결승에 진출한 선덜랜드와 내년 1월 8일과 21일에 홈 앤드 어웨이로 결승행 티켓을 다투게 됐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맨유는 후반 17분 하비에르 에르난데스가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내준 볼을 영이 페널티지역 왼쪽 부근에서 잡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뽑아 승기를 잡았다.

기세가 오른 맨유는 후반 33분 왼쪽 풀백인 에브라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오른발로 감아찬 볼이 그대로 골대 오른쪽 구석에 꽂히며 승리를 마무리했다.

한편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는 토트넘을 2-1로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해 '난적' 맨체스터 시티와 맞붙게 됐다.
  • 맨유, 스토크 격파 ‘선덜랜드와 4강 격돌’
    • 입력 2013-12-19 08:34:27
    • 수정2013-12-19 10:03:52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명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리그컵 4강에 진출하며 부진 탈출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맨유는 19일(한국시간) 영국 스토크 온 트렌트의 브리타니아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토크시티와의 2013-2014 캐피털원컵 8강전에서 애슐리 영과 파트리스 에브라의 연속골을 앞세워 2-0으로 승리했다.

지난 8일과 11일 홈에서 치러진 정규리그 경기에서 2연패를 당해 홈 팬들의 원성을 산 맨유는 이날 승리로 최근 3연승을 맛보며 부진을 깨끗이 털어냈다.

특히 4강 진출에 성공한 맨유는 2009-2010 시즌 리그컵에서 정상에 오른 이후 4시즌 만에 통산 다섯 번째 리그컵 우승을 노리게 됐다.

이로써 맨유는 전날 기성용(24)의 극적인 결승골로 준결승에 진출한 선덜랜드와 내년 1월 8일과 21일에 홈 앤드 어웨이로 결승행 티켓을 다투게 됐다.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맨유는 후반 17분 하비에르 에르난데스가 페널티아크 정면에서 내준 볼을 영이 페널티지역 왼쪽 부근에서 잡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뽑아 승기를 잡았다.

기세가 오른 맨유는 후반 33분 왼쪽 풀백인 에브라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오른발로 감아찬 볼이 그대로 골대 오른쪽 구석에 꽂히며 승리를 마무리했다.

한편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는 토트넘을 2-1로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해 '난적' 맨체스터 시티와 맞붙게 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