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철도노조 간부 1명 첫 검거
입력 2013.12.19 (14:46) 사회
철도노조 파업과 관련해 체포영장이 발부된 노조 간부가 처음으로 검거됐습니다.

경북 영주 경찰서는 오늘, 철도노조 파업을 주동해 코레일에 손실을 입힌 혐의로, 철도노조 영주지부 차량 지부장 47살 윤모 씨를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오늘 낮 1시 쯤, 영주 시내 다른 노조원의 집에 숨어있던 윤 씨를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윤 씨는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25명의 철도노조 간부 가운데 한 명입니다.
  • 경찰, 철도노조 간부 1명 첫 검거
    • 입력 2013-12-19 14:46:31
    사회
철도노조 파업과 관련해 체포영장이 발부된 노조 간부가 처음으로 검거됐습니다.

경북 영주 경찰서는 오늘, 철도노조 파업을 주동해 코레일에 손실을 입힌 혐의로, 철도노조 영주지부 차량 지부장 47살 윤모 씨를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오늘 낮 1시 쯤, 영주 시내 다른 노조원의 집에 숨어있던 윤 씨를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윤 씨는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25명의 철도노조 간부 가운데 한 명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