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히딩크 “러시아전, 압박이 열쇠!”
입력 2014.01.06 (06:25) 수정 2014.01.06 (09:2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2002 한일 월드컵의 영웅 거스 히딩크 감독이 무릎 수술을 위해 입국했는데요.

러시아를 상대로 공간을 주지 않는 게 승리의 열쇠라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이승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국가대표팀과 프로축구팀 사령탑을 맡았던 히딩크 감독은 '압박'이 러시아전 공략포인트라고 조언합니다.

전방과 중원에서 공간을 내주지 않는다면, 충분히 승산이 있다는 겁니다.

<인터뷰> 거스 히딩크(전 축구대표팀 감독)

이미 홍명보 호도 압박의 효과를 실전에서 입증했습니다.

지난해 11월 평가전에서 러시아를 흔들어 선제골을 뽑아냈습니다.

히딩크 감독은 압박을 통해 최소한 비긴다면 16강은 어렵지 않다는 입장입니다.

<인터뷰> 거스 히딩크(전 축구대표팀 감독)

축구대표팀을 위한 별도의 직책을 맡는 것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금의 코칭 스태프만으로도 잘 해낼 수 있어, 자신이 개입할 필요가 없다며, 홍명보 감독에 대한 강한 믿음을 보였습니다.

또, 올 겨울 전지훈련이 월드컵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는 데 도움이 될 거라고 덧붙였습니다.

히딩크 감독은 국내의 한 병원에서 무릎 수술을 받은 뒤 오는 9일 홍명보 감독을 만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히딩크 “러시아전, 압박이 열쇠!”
    • 입력 2014-01-06 06:26:44
    • 수정2014-01-06 09:27:5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2002 한일 월드컵의 영웅 거스 히딩크 감독이 무릎 수술을 위해 입국했는데요.

러시아를 상대로 공간을 주지 않는 게 승리의 열쇠라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이승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국가대표팀과 프로축구팀 사령탑을 맡았던 히딩크 감독은 '압박'이 러시아전 공략포인트라고 조언합니다.

전방과 중원에서 공간을 내주지 않는다면, 충분히 승산이 있다는 겁니다.

<인터뷰> 거스 히딩크(전 축구대표팀 감독)

이미 홍명보 호도 압박의 효과를 실전에서 입증했습니다.

지난해 11월 평가전에서 러시아를 흔들어 선제골을 뽑아냈습니다.

히딩크 감독은 압박을 통해 최소한 비긴다면 16강은 어렵지 않다는 입장입니다.

<인터뷰> 거스 히딩크(전 축구대표팀 감독)

축구대표팀을 위한 별도의 직책을 맡는 것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금의 코칭 스태프만으로도 잘 해낼 수 있어, 자신이 개입할 필요가 없다며, 홍명보 감독에 대한 강한 믿음을 보였습니다.

또, 올 겨울 전지훈련이 월드컵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는 데 도움이 될 거라고 덧붙였습니다.

히딩크 감독은 국내의 한 병원에서 무릎 수술을 받은 뒤 오는 9일 홍명보 감독을 만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