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빛원전 방수로 정비 근로자 2명 숨져
입력 2014.01.06 (12:17) 사회
오늘 오전 10시 10분쯤 전남 영광군 홍농읍 한빛원전 내 방수로에서 53살 김모 씨 등 직원 2명이 물에 빠져 숨졌습니다.

김 씨 등은 잠수 장비를 착용하고 방수로 안에서 정비 작업을 하다 갑자기 연락이 끊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원전 방수로는 온배수를 바다로 흘려보내는 통로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한빛원전 방수로 정비 근로자 2명 숨져
    • 입력 2014-01-06 12:17:35
    사회
오늘 오전 10시 10분쯤 전남 영광군 홍농읍 한빛원전 내 방수로에서 53살 김모 씨 등 직원 2명이 물에 빠져 숨졌습니다.

김 씨 등은 잠수 장비를 착용하고 방수로 안에서 정비 작업을 하다 갑자기 연락이 끊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원전 방수로는 온배수를 바다로 흘려보내는 통로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