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 아베 총리, 개헌·적극적 평화주의 역설
입력 2014.01.06 (15:28) 수정 2014.01.06 (15:57) 국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연두 기자회견을 통해 다시한번 평화헌법 개정과 적극적 평화주의 추진에 대한 의지를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오늘 미에현 이세신궁을 참배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제정된지 68년이 지난 헌법의 해석 변경을 통한 개정 문제에 대해 국민적 논의를 심화시켜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개헌과 함께 적극적 평화주의에 대해서도 한국. 중국 등 주변국에 꾸준히 설명하고 있다며 이해받을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를 위해 한국, 중국 정상과 흉금을 털어놓고 대화하고 싶다며 정상회담에 대한 희망을 밝히고, 어려운 때일 수록 전제조건 없이 만나자고 제안했습니다.
  • 일 아베 총리, 개헌·적극적 평화주의 역설
    • 입력 2014-01-06 15:28:49
    • 수정2014-01-06 15:57:07
    국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연두 기자회견을 통해 다시한번 평화헌법 개정과 적극적 평화주의 추진에 대한 의지를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오늘 미에현 이세신궁을 참배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제정된지 68년이 지난 헌법의 해석 변경을 통한 개정 문제에 대해 국민적 논의를 심화시켜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개헌과 함께 적극적 평화주의에 대해서도 한국. 중국 등 주변국에 꾸준히 설명하고 있다며 이해받을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를 위해 한국, 중국 정상과 흉금을 털어놓고 대화하고 싶다며 정상회담에 대한 희망을 밝히고, 어려운 때일 수록 전제조건 없이 만나자고 제안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