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아, 영화 ‘관능의 법칙’에 카메오 출연
입력 2014.01.06 (18:33) 연합뉴스
가수 보아(28)가 영화 '관능의 법칙'에 카메오 출연한다고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6일 밝혔다.

보아는 다음 달 개봉하는 '관능의 법칙'에서 여주인공 중 한 명인 미연(문소리 분)의 옆집에 사는 여인으로 등장한다.

명필름이 제작하는 '관능의 법칙'은 제1회 롯데엔터테인먼트 시나리오 공모대전 대상을 받은 이수아 작가의 시나리오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40대 여자들의 솔직한 성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코미디로 엄정화, 조민수, 문소리가 주연을 맡고 권칠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보아는 지난해 KBS 2TV 단막극 '연애를 기대해'에 출연해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연말 열린 '2013 KBS 연기대상'의 단막극 부문에서 수상했다.

그러나 스크린에 얼굴을 내미는 건 '관능의 법칙'이 처음이다.

앞서 할리우드 영화 'COBU 3D' 촬영을 마쳤지만 아직 개봉되지 않았고 지난달 27일부터 촬영 중인 영화 '빅 매치'(가제)는 하반기에 개봉될 예정이다.

'빅 매치'는 이정재, 신하균, 이성민 등이 주연으로, 대한민국 상위 0.1%를 위한 게임을 만든 설계자와 형을 구하려고 맨몸으로 게임에 뛰어든 남자의 대결을 그린 액션 영화다.

보아는 속내를 알 수 없는 포커페이스로 상대를 긴장하게 만드는 미스터리 여성 수경으로 등장한다.
  • 보아, 영화 ‘관능의 법칙’에 카메오 출연
    • 입력 2014-01-06 18:33:08
    연합뉴스
가수 보아(28)가 영화 '관능의 법칙'에 카메오 출연한다고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6일 밝혔다.

보아는 다음 달 개봉하는 '관능의 법칙'에서 여주인공 중 한 명인 미연(문소리 분)의 옆집에 사는 여인으로 등장한다.

명필름이 제작하는 '관능의 법칙'은 제1회 롯데엔터테인먼트 시나리오 공모대전 대상을 받은 이수아 작가의 시나리오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40대 여자들의 솔직한 성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코미디로 엄정화, 조민수, 문소리가 주연을 맡고 권칠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보아는 지난해 KBS 2TV 단막극 '연애를 기대해'에 출연해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연말 열린 '2013 KBS 연기대상'의 단막극 부문에서 수상했다.

그러나 스크린에 얼굴을 내미는 건 '관능의 법칙'이 처음이다.

앞서 할리우드 영화 'COBU 3D' 촬영을 마쳤지만 아직 개봉되지 않았고 지난달 27일부터 촬영 중인 영화 '빅 매치'(가제)는 하반기에 개봉될 예정이다.

'빅 매치'는 이정재, 신하균, 이성민 등이 주연으로, 대한민국 상위 0.1%를 위한 게임을 만든 설계자와 형을 구하려고 맨몸으로 게임에 뛰어든 남자의 대결을 그린 액션 영화다.

보아는 속내를 알 수 없는 포커페이스로 상대를 긴장하게 만드는 미스터리 여성 수경으로 등장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