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학사고 신고 늘고 인명 피해는 줄어
입력 2014.01.09 (06:26) 수정 2014.01.09 (15:50) 사회
지난해 화학사고 신고건수는 늘었지만, 인명 피해는 큰 폭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화재와 폭발,누출 등 화학사고 신고 건수가 지난 2011년 9건에서 지난해 87건으로, 10배 가량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1월부터 10월까지 화학사고 사망자 수는 2011년 81명에서 지난해 67명으로 17.3%가량 줄었고, 부상자 수도 962명에서 867명으로 9.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환경안전에 인력과 예산을 늘리는 등 화학안전 종합대책을 시행한 지 6개월 만에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평가했습니다.
  • 화학사고 신고 늘고 인명 피해는 줄어
    • 입력 2014-01-09 06:26:04
    • 수정2014-01-09 15:50:21
    사회
지난해 화학사고 신고건수는 늘었지만, 인명 피해는 큰 폭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화재와 폭발,누출 등 화학사고 신고 건수가 지난 2011년 9건에서 지난해 87건으로, 10배 가량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1월부터 10월까지 화학사고 사망자 수는 2011년 81명에서 지난해 67명으로 17.3%가량 줄었고, 부상자 수도 962명에서 867명으로 9.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는 환경안전에 인력과 예산을 늘리는 등 화학안전 종합대책을 시행한 지 6개월 만에 효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평가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