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케인 “로드먼 어리석어…김정은의 선전 도구”
입력 2014.01.09 (09:16) 수정 2014.01.09 (15:54) 국제
미국 공화당 존 매케인 상원의원이 데니스 로드먼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공화당 대통령 후보를 지낸 매케인 의원은 CNN과 인터뷰에서 "로드먼은 어리석다"며 "자신이 아주 야만적이고 무모한 애송이의 선전 도구가 된다는 걸 이해하지 못할 정도로 지능이 낮은 사람"이라고 말했습니다.

데니스는 북한에 억류된 케네스 배씨가 어떤 잘못을 저질렀다는 듯이 말하는 등 북한을 두둔하는 태도를 보여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매케인 의원은 "로드먼의 행동은 완전히 코미디"라며 "북한은 핵무기 개발을 시도하고 있고 말할 수 없이 잔인한 국가"라고 말했습니다.

또 로드먼이 옛 동료였던 선수들을 데리고 평양을 방문한 것이 대해 "모자란 친구가 벌이는 일종의 촌극"이라고 비난했습니다.
  • 매케인 “로드먼 어리석어…김정은의 선전 도구”
    • 입력 2014-01-09 09:16:10
    • 수정2014-01-09 15:54:03
    국제
미국 공화당 존 매케인 상원의원이 데니스 로드먼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공화당 대통령 후보를 지낸 매케인 의원은 CNN과 인터뷰에서 "로드먼은 어리석다"며 "자신이 아주 야만적이고 무모한 애송이의 선전 도구가 된다는 걸 이해하지 못할 정도로 지능이 낮은 사람"이라고 말했습니다.

데니스는 북한에 억류된 케네스 배씨가 어떤 잘못을 저질렀다는 듯이 말하는 등 북한을 두둔하는 태도를 보여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매케인 의원은 "로드먼의 행동은 완전히 코미디"라며 "북한은 핵무기 개발을 시도하고 있고 말할 수 없이 잔인한 국가"라고 말했습니다.

또 로드먼이 옛 동료였던 선수들을 데리고 평양을 방문한 것이 대해 "모자란 친구가 벌이는 일종의 촌극"이라고 비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