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남시청 직장운동부 부활
입력 2014.01.09 (11:05) 사회
성남시가 재정난을 이유로 폐지했던 직장운동부를 재창단하기로 했습니다.

성남시는 2010년 모라토리엄 선언 이후 초긴축 상태였던 재정이 정상화돼 직장운동부를 부활시키기로 하고, 빙상과 배드민턴, 볼링, 태권도, 테니스 등 5개 종목을 재창단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2010년 폐지된 빙상의 경우,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 3관왕 안현수가 소속팀을 잃고 러시아로 떠나는 빌미를 제공했다며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 성남시청 직장운동부 부활
    • 입력 2014-01-09 11:05:28
    사회
성남시가 재정난을 이유로 폐지했던 직장운동부를 재창단하기로 했습니다.

성남시는 2010년 모라토리엄 선언 이후 초긴축 상태였던 재정이 정상화돼 직장운동부를 부활시키기로 하고, 빙상과 배드민턴, 볼링, 태권도, 테니스 등 5개 종목을 재창단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2010년 폐지된 빙상의 경우,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 3관왕 안현수가 소속팀을 잃고 러시아로 떠나는 빌미를 제공했다며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