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찬휘, 다음 달 새 앨범 발표…‘로커빌리 장르’
입력 2014.01.09 (11:56) 연합뉴스
'파워 보컬'로 유명한 소찬휘가 다음 달 새 앨범을 발표한다.

9일 소속사에 따르면 소찬휘는 지난해 3월 자신의 히트곡 '보낼 수밖에 없는 난'을 리메이크해 싱글로 발표한 후 1년 만에 새 앨범으로 컴백한다.

지난 7일 홍대 인근 재즈클럽에서 신곡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진행한 소찬휘는 검정색 원피스 차림으로 라이브 공연 때처럼 힘있는 보컬을 선보였다.

소속사 관계자는 "'로커빌리'(rockabilly·로큰롤과 힐빌리를 결합한 말로 컨트리적 요소가 강한 로큰롤) 콘셉트와 장르로 컴백한다"며 "여성 로커로 다시 돌아가 자신의 정체성을 살린 흥겨운 노래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찬휘는 1996년 1집 '체리시'(Cherish)로 데뷔해 8장의 정규 앨범을 내며 '티어스'(Tears), '보낼 수밖에 없는 난' 등의 히트곡을 선보였다.

현재 대경대학교 실용음악학과 전임 교수이자 자신이 운영하는 휘모리스 실용음악학원의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 소찬휘, 다음 달 새 앨범 발표…‘로커빌리 장르’
    • 입력 2014-01-09 11:56:48
    연합뉴스
'파워 보컬'로 유명한 소찬휘가 다음 달 새 앨범을 발표한다.

9일 소속사에 따르면 소찬휘는 지난해 3월 자신의 히트곡 '보낼 수밖에 없는 난'을 리메이크해 싱글로 발표한 후 1년 만에 새 앨범으로 컴백한다.

지난 7일 홍대 인근 재즈클럽에서 신곡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진행한 소찬휘는 검정색 원피스 차림으로 라이브 공연 때처럼 힘있는 보컬을 선보였다.

소속사 관계자는 "'로커빌리'(rockabilly·로큰롤과 힐빌리를 결합한 말로 컨트리적 요소가 강한 로큰롤) 콘셉트와 장르로 컴백한다"며 "여성 로커로 다시 돌아가 자신의 정체성을 살린 흥겨운 노래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찬휘는 1996년 1집 '체리시'(Cherish)로 데뷔해 8장의 정규 앨범을 내며 '티어스'(Tears), '보낼 수밖에 없는 난' 등의 히트곡을 선보였다.

현재 대경대학교 실용음악학과 전임 교수이자 자신이 운영하는 휘모리스 실용음악학원의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