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주서 주유 중 승용차에 불…주유소 직원 2명 중상
입력 2014.01.09 (21:02) 연합뉴스
9일 오후 4시 50분께 경기도 양주시 회정동의 한 주유소에서 주유 중이던 그랜저 승용차 주유구에 불이 났다는 119 신고가 접수됐다.

이 불로 주유구 인근에 있던 주유소 직원 이모(57)씨와 전모(33)씨가 각각 얼굴 등에 3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운전자는 승용차에서 내리지 않은 상태여서 다치지 않았다.

불길이 일자 다른 직원들이 소화기를 이용해 곧바로 불을 껐다.

불은 승용차 뒤편과 주유소 옥외 대기소 5㎡를 태워 2천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차량 정전기 때문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양주서 주유 중 승용차에 불…주유소 직원 2명 중상
    • 입력 2014-01-09 21:02:02
    연합뉴스
9일 오후 4시 50분께 경기도 양주시 회정동의 한 주유소에서 주유 중이던 그랜저 승용차 주유구에 불이 났다는 119 신고가 접수됐다.

이 불로 주유구 인근에 있던 주유소 직원 이모(57)씨와 전모(33)씨가 각각 얼굴 등에 3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운전자는 승용차에서 내리지 않은 상태여서 다치지 않았다.

불길이 일자 다른 직원들이 소화기를 이용해 곧바로 불을 껐다.

불은 승용차 뒤편과 주유소 옥외 대기소 5㎡를 태워 2천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차량 정전기 때문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