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돈 받고 선수 선발’ 혐의 아이스하키 감독 기소
입력 2014.01.09 (21:03) 사회
의정부지방검찰청은 오늘 국제대회 대표팀에 선발해달라는 부탁을 받고 학부모들에게 돈을 받은 혐의로 모 중학교 아이스하키 감독 44살 문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문 씨는 지난해 16세 이하 한·일 청소년 교류 아이스하키 경기에 출전할 대표선수 선발 과정에서 3 명의 학부모로부터 2,400만 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문 씨는 또 자녀의 대학 입학을 원하는 또다른 학부모의 부탁을 받고 모 대학 아이스하키부 감독에게 3천만 원을 전달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돈 받고 선수 선발’ 혐의 아이스하키 감독 기소
    • 입력 2014-01-09 21:03:33
    사회
의정부지방검찰청은 오늘 국제대회 대표팀에 선발해달라는 부탁을 받고 학부모들에게 돈을 받은 혐의로 모 중학교 아이스하키 감독 44살 문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문 씨는 지난해 16세 이하 한·일 청소년 교류 아이스하키 경기에 출전할 대표선수 선발 과정에서 3 명의 학부모로부터 2,400만 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문 씨는 또 자녀의 대학 입학을 원하는 또다른 학부모의 부탁을 받고 모 대학 아이스하키부 감독에게 3천만 원을 전달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