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층간갈등’ 살인 70대 재미동포 종신형 선고받아
입력 2014.01.10 (08:49) 국제
층간 소음과 위생 문제로 갈등을 빚던 아파트 위층 부부를 살해한 70대 재미동포에게 종신형이 선고됐습니다.

댈러스모닝뉴스는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카운티 형사법원의 배심원단이 1급 살인죄로 기소된 76살 김 모 씨에게 가석방 없는 종신형을 선고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해 2월 자신의 아파트 위층에 살던 30대 흑인 부부가 애완견의 배설물을 아래층 발코니로 흘려보내는데 격분해 두 사람을 권총으로 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층간갈등’ 살인 70대 재미동포 종신형 선고받아
    • 입력 2014-01-10 08:49:57
    국제
층간 소음과 위생 문제로 갈등을 빚던 아파트 위층 부부를 살해한 70대 재미동포에게 종신형이 선고됐습니다.

댈러스모닝뉴스는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카운티 형사법원의 배심원단이 1급 살인죄로 기소된 76살 김 모 씨에게 가석방 없는 종신형을 선고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해 2월 자신의 아파트 위층에 살던 30대 흑인 부부가 애완견의 배설물을 아래층 발코니로 흘려보내는데 격분해 두 사람을 권총으로 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