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경환 “민주 ‘의료 민영화’ 주장, 지방선거 활용 의도”
입력 2014.01.10 (10:09) 수정 2014.01.10 (10:12) 정치
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정부의 의료규제 개혁 방침을 사실상 민영화라고 주장하는 것은, 괴담을 유포해 정략적으로 활용하겠다는 의도를 나타낸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최 원내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열린 주요당직자회의에서 국민들이 먹고사는 문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하는데도, 민주당은 새해 벽두부터 소모적 정쟁에만 매달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의료법인 자회사 설립과 원격진료는 병원비가 더 비싸지는 것도 아니고, 민영화와는 아무 상관없다는 것을 민주당도 잘 알고 있으면서도 이를 지방선거나 정략에 활용하기 급급하다고 비난했습니다.

최 원내대표는 지금 중요한 것은 민영화 괴담에 편승하는 것도, 대통령 흠집 내기도 아닌 오직 민생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최경환 “민주 ‘의료 민영화’ 주장, 지방선거 활용 의도”
    • 입력 2014-01-10 10:09:21
    • 수정2014-01-10 10:12:27
    정치
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정부의 의료규제 개혁 방침을 사실상 민영화라고 주장하는 것은, 괴담을 유포해 정략적으로 활용하겠다는 의도를 나타낸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최 원내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열린 주요당직자회의에서 국민들이 먹고사는 문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하는데도, 민주당은 새해 벽두부터 소모적 정쟁에만 매달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의료법인 자회사 설립과 원격진료는 병원비가 더 비싸지는 것도 아니고, 민영화와는 아무 상관없다는 것을 민주당도 잘 알고 있으면서도 이를 지방선거나 정략에 활용하기 급급하다고 비난했습니다.

최 원내대표는 지금 중요한 것은 민영화 괴담에 편승하는 것도, 대통령 흠집 내기도 아닌 오직 민생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